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다음주 미국 간다… IRA 우려 전할 듯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다음 주 미국을 방문해 인플레이션 감축법(IRA)에 대한 우려를 전할 전망이다. 사진은 마크롱 대통령. /사진=로이터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다음 주 미국을 방문할 전망이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을 만나 인플레이션 감축법(IRA) 차별 조항에 대한 우려를 제기할 것으로 예상된다.

27일 외신에 따르면 마크롱 대통령은 다음주 미국 워싱턴DC를 방문한다. 바이든 행정부에서의 첫 국빈 방문이다.

마크롱 대통령은 공식 일정인 오는 29일(현지시각) 저녁 도착한 뒤 이틀 동안 공식 일정을 소화하고 다음달 2일 뉴올리언스로 이동할 계획이다. 마크롱 대통령은 방문 기간 바이든 대통령을 만나 IRA와 관련한 우려를 전할 계획이다.

IRA는 북미산 전기차, 배터리 등에만 세금 공제 및 보조금 혜택을 주도록 하는 내용이 골자여서 한국과 유럽연합(EU)을 포함한 관련국들의 반발이 이어진다.

마크롱 대통령은 바이든 대톨영의 주요 입법 성과 중 하나인 IRA에 큰 변화가 있을 수 없다는 것을 인정하면서도 유럽산에 대한 차별 조항에 예외를 허용하길 원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엘리제궁 관계자는 "유럽에 투자한 미국 기업이 (디사 미국으로) 돌아가는 게 우려스럽다"며 "미국이 캐나다와 멕시코에 하듯 유럽 기업에도 (차별 조항을) 면제할 것을 기대한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진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18:05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18:05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18:05 02/03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3
  • 금 : 1876.60하락 54.218:05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