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철근, 與윤리위 '재심 각하'에 "유윤무죄, 무윤유죄" 반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철근 국민의힘 당 대표 정무실장이 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이준석 대표의 성 상납 증거인멸교사 의혹에 대한 윤리위원회에 출석하고 있다. 2022.7.7/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김철근 국민의힘 당 대표 정무실장이 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이준석 대표의 성 상납 증거인멸교사 의혹에 대한 윤리위원회에 출석하고 있다. 2022.7.7/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서울=뉴스1) 박종홍 기자 = 김철근 전 국민의힘 당대표 정무실장은 27일 본인의 징계 재심 신청을 각하한 당 중앙윤리위원회에 날을 세웠다.

김 전 실장은 이날 페이스북에 "각하…소가 웃을 일이다. 경찰 수사 결과 '혐의 없음'과 무관하다니"라며 "유윤무죄, 무윤유죄인가요"라고 적었다. 여기서 '윤'은 윤석열 대통령을 지칭한 것으로 풀이된다.

앞서 중앙윤리위는 지난 7월 이준석 전 대표의 성상납 관련 증거인멸 의혹으로 김 전 실장에게 당원권 정지 2년의 중징계를 의결한 바 있다. 이어 경찰이 지난달 증거인멸 등 혐의에 대해 불송치 처분을 내리자 김 전 실장은 당에 재심을 청구했다.

하지만 윤리위는 지난 25일 "경찰의 불송치 결정 사유가 징계 사유와 무관하다"며 김 전 실장의 재심 청구를 각하했다.



 

  • 0%
  • 0%
  • 코스피 : 2485.16상승 16.5113:59 01/27
  • 코스닥 : 740.66상승 1.7213:59 01/27
  • 원달러 : 1230.80상승 0.113:59 01/27
  • 두바이유 : 83.23하락 0.2913:59 01/27
  • 금 : 1930.00하락 12.613:59 01/27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제2의 BTS 꿈꾸는 'TXT'  신보 더블밀리언 돌파 속에…
  • [머니S포토] 산업부 이창양 "산업혁신으로 위기 돌파"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