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중, 14세 때 첫사랑과 결혼… "아들 태어났을 때 충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현중이 결혼과 출산 과정에 대한 심정을 나타냈다./사진=김현중 인스타그램
2세대 아이돌 그룹 SS501 멤버 겸 배우인 김현중이 결혼과 출산 과정에 대한 심정을 드러냈다.

오는 28일 오후10시40분 방송하는 MBN 예능 프로그램 '뜨겁게 안녕'에서는 김현중이 네번째 게스트로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독화에서 '안녕하우스'에 기타를 들고 방문한 김현중은 7년만에 재회한 은지원에게 "형 오랜만이에요"라고 인사를 건넸다.

이어 그는 "올해 결혼을 했고 아내가 두 달 전에 출산해 아빠가 됐다"며 새로 생긴 가족을 소개했다.

그는 "14세에 (아내를) 처음 만났고 고등학교 2학년 때부터 만남과 헤어짐을 반복한 사이"라며 첫사랑인 아내에 대해 얘기했다.

이어 김현중은 "둘의 생일이 같아 주민등록번호 앞자리까지 똑같다"라며 운명이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가정을 잘 유지하는 게 아내에게 보답하는 방법"이라고 덧붙였다.

김현중은 '아들 바보' 면모도 나타냈다.

김현중은 두 달 전 태어난 아들에 대해 "아이가 처음 태어났을 때 너무 충격을 받았다"며 "처음에는 모든 게 무서웠는데 이제는 기저귀도 잘 갈고 목욕도 잘 시킨다"고 전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45%
  • 55%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18:05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18:05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18:05 02/03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3
  • 금 : 1876.60하락 54.218:05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