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동표 "엑스원 해체 알리며 엄마와 눈물…살면서 제일 슬펐다"

26일 JTBC 뮤직 유니버스 캡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JTBC 캡처
JTBC 캡처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손동표가 그룹 엑스원(X1) 해체 당시 심경을 밝혔다.

지난 26일 방송된 JTBC 음악 프로그램 '뮤직 유니버스 K-909' 9회는 2년 만에 새로운 앨범으로 컴백한 '퀸' 보아부터 폭발적인 가창력의 HYNN(박혜원), 스토리의 감동을 더하는 목소리 비비지와 빅톤 강승식, K-POP의 미래를 그려나갈 미래소년이 무대를 꽉 채웠다.

넥스트 제너레이션 무대는 K-POP의 미래를 그려나갈 그룹 미래소년이 스트레이 키즈의 '신메뉴'(神메뉴)를 비보잉 퍼포먼스로 재해석했다.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통해 엑스원(X1)으로 데뷔한 후 해체를 겪은 손동표.

그는 "미래에 대한 확신이 떨어지고 자존감이 낮아졌다"라면서 "다시 한 번 설 자리가 있을까 불안함이 컸다"라고 힘들었던 시기를 떠올렸다. 그는 해체 소식을 엄마에게 전할 때를 떠올리며 "통화를 하다가 영상통화가 되었는데 엄마도 울고 계시더라"며 눈시울을 붉혔다. 이어 "그 시기 그 사건이 제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터닝 포인트라고 생각한다, 지금의 손동표를 만들었다"라고 했다.

손동표는 "1년 동안 재정비 후 미래소년으로 다시 찾아뵙게 되어서 벅찼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미래소년이 왜 4세대 K-POP의 미래인지 보여주겠다는 각오로 오른 미래소년은 파워풀한 무대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HYNN(박혜원)은 큰 사랑을 받은 '시든 꽃에 물을 주듯'과 신곡 '이별이란 어느 별에'로 다시 한 번 무대를 찢는 가창력을 뽐냈다. 특히 '이별이란 어느 별에'는 '쇼미더머니 10' 우승자이기도 한 래퍼 조광일이 함께 무대에 올라 감성적인 무대를 만들었다. '놀면 뭐하니?'로 WSG워너비 활동을 했던 HYNN(박혜원)은 "다시 멤버들과 뭉치고 싶다. 항상 연락하고 지내고 있다"라고 말해 팬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또한 그는 머라이어 캐리의 캐럴 '올 아이 원트 포 크리스마스 이즈 유'(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를 즉석에서 부르며 미리 크리스마스를 즐기는 분위기를 선사했다.

오직 '뮤직 유니버스 K-909'에서만 볼 수 있는 특별한 무대도 펼쳐졌다. 스토리의 감동을 더하는 OST 스페셜 스테이지가 찾아왔다. 22년 만에 리메이크 된 영화 동감'과 비비지의 컬래버레이션 음원 '늘 지금처럼'(Come on baby tonight), '환승연애2' 오프닝 테마곡인 빅톤 강승식의 '왓 이프'(WHAT IF) 무대가 최초 공개됐다. 작품이 아닌 무대로 만나기 쉽지 않은 OST를 들을 수 있는 시간이었다. ‘글로벌 차트 포럼’은 재재와 해원이 원곡만큼 뛰어난 레전드 리메이크곡을 소개하며 K-POP을 더욱 풍성하고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시간을 만들었다.

'뮤직 유니버스 K-909' 10회는 '그루브의 끝판왕' 박진영, 환상적인 피아노 선율과 목소리의 컬래버레이션 랑랑·이수현, 애절함의 끝을 만날 수 있는 테이, JYP 음악의 정수를 보여줄 엑스디너리 히어로즈가 출연한다. 오는 12월3일 오후 4시 40분 방송.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