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 5%" 케이뱅크, '코드K 정기예금' 금리 0.5%p 인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케이뱅크는 내일부터 정기예금 금리를 최대 0.5%포인트 올린다./사진=케이뱅크
케이뱅크는 오는 28일부터 '코드K 정기예금' 상품의 금리를 최대 0.5%포인트 인상한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24일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에 따라 케이뱅크는 정기예금 상품인 '코드K 정기예금' 상품 금리를 기간에 따라 인상폭을 0.1~ 0.5%포인트 차등 적용한다.

가입기간 12개월 이상 2년 미만은 연 4.6%에서 0.4%포인트 인상해 연 5.0%로 인상된다. 인터넷전문은행에서 유일하게 연 5%의 금리를 제공하는 셈이다.

가입기간 6개월 이상 12개월 미만을 연 4.2%에서 0.5%포인트 올려 연 4.7%로 상향 조정된다.

금리인상기에 목돈을 짧게 굴리는 고객 니즈에 맞춰 6개월 이상 금리는 가장 높은 폭의 0.5%포인트를 올려 4%대 후반으로 인상한다.

앞서 올해 6차례 예금 금리를 올린 케이뱅크는 금리보장 서비스로 고객에게 28억원의 이자를 추가 지급한 바 있다. 총 5만좌가 혜택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금리보장서비스'는 가입 후 2주 이내 금리가 오르면 기존 상품을 중도해지하지 않고도 금리가 소급되는 서비스로 이번 인상으로 11월 14일 이후 가입한 고객들은 자동으로 인상된 금리를 적용 받을 수 있다.

'코드K 정기예금' 상품은 최초 가입 고객, 카드이용실적 등 복잡한 조건 없이 가입만 하면 최고 금리를 받을 수 있어 인기를 끌고 있다. 최소 가입금액은 100만원이며 최대 가입금액에는 제한이 없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지난주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금리 인상에 따라 케이뱅크도 정기예금의 금리 인상 결정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표=케이뱅크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18:05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18:05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18:05 02/03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3
  • 금 : 1876.60하락 54.218:05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