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에 가까워질 수 있다" 50대, 전직 목사 살해 시도 징역 4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 50대 여성이 망상에 빠져 사진을 보살펴 준 전직 목사를 살해하려 하다 살인미수 혐의로 징역 4년을 선고 받았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사진=뉴시스
한 50대 여성이 망상에 빠져 자신을 보살펴 준 전직 목사를 살해하려 하다 실형을 선고받았다.

춘천지법 형사2부는 살인미수 혐의로 기소된 A(여·54)씨에게 징역 4년을 선고했다고 27일 밝혔다.

A씨는 지난 7월9일 강원 홍천군에 소재한 B(남·75)씨의 집에 들어가 잠이 든 B씨를 흉기로 살해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가 비명을 지르자 이를 들은 주민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에게 A씨는 현장에서 붙잡혔다.

앞서 A씨는 지난 2007년부터 중증 정신질환을 앓아 온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B씨가 기독교 관련 서적을 건네주는 등의 행동이 '나를 죽이면 하나님에 가까워질 수 있다'는 암시라는 망상에 빠져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범행 당시 심신상실 상태에 있었다"고 주장하며 선처를 호소했다.

재판부는 "피해자는 집에서 이 사건 범행을 겪어 극심한 공포심과 신체적 고통을 겪었을 것"이라며 "심신미약 상태에서 범행을 저지른 점과 피해자와 합의한 점 등을 종합해 형을 정했다"고 설명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생활에 꼭 필요한 금융지식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0.47하락 33.5515:30 01/30
  • 코스닥 : 738.62하락 2.6315:30 01/30
  • 원달러 : 1227.40하락 3.915:30 01/30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5:30 01/30
  • 금 : 1929.40하락 0.615:30 01/30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부의의 건' 野 단독 처리속에...
  • [머니S포토] 박홍배 "영업시간 코로나19 이전으로 돌아갈 수 없어"
  • [머니S포토] 영화 '카운트' 주역들의 파이팅!
  • [머니S포토] 마스크로 부터 3년만에 '해방'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부의의 건' 野 단독 처리속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