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날씨] 전국 비 내리고 강풍… 가나전 응원시 우산 필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월요일인 28일은 오전부터 전국에 비가 내리고 강한 바람이 불 예정이다. 사진은 겨울비가 내린 지난 23일 오전 경북 포항시 송도동 동빈대교. /사진=뉴스1
28일은 주말보다 기온이 5~10도 이상 오르지만 오전부터 전국에 많은 비가 내리고 강한 바람이 불어 옷차림을 신경써야 한다. 이날 서울 광화문광장 등 전국에선 카타르월드컵 한국과 가나의 경기 거리응원전이 예정돼 있어 참가자들은 우산이나 우비를 준비해야겠다.

기상청은 이날 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차차 받아 기온이 점차 오르면서 영하권을 보였던 전날보다 아침 기온은 10도 이상, 낮 기온은 5도 이상 높겠다고 예보했다.

이날 아침최저기온은 0~13도, 낮최고기온은 12~22도가 예상된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7도 ▲인천 9도 ▲춘천 1도 ▲강릉 9도 ▲대전 4도 ▲대구 4도 ▲전주 8도 ▲광주 10도 ▲부산 13도 ▲제주 16도다.

최고기온은 ▲서울 15도 ▲인천 16도 ▲춘천 12도 ▲강릉 21도 ▲대전 20도 ▲대구 19도 ▲전주 21도 ▲광주 21도 ▲부산 22도 ▲제주 24도로 예상된다.

이날 새벽(오전 3시~6시) 제주도를 시작으로 오전 6~12시에 중부지방과 전라권, 경상서부에 비가 내리기 시작하고, 오후 6~9시부터는 전국에 비가 내리겠다.

특히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고 이날 오후에서 다음날 새벽 사이 시간당 20~30㎜ 내외의 강하고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을 예정이다.

이날 예상 강수량은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 제주도 20~70㎜ ▲강원영동, 전라권, 경상권, 서해5도 5~40㎜다.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워 쌓인 낙엽으로 인해 낙상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 낙엽으로 인해 우수관의 배수가 원활하지 못해 침수지역이 발생할 수 있으니 침수 피해가 없도록 사전에 유의해야 한다.

이날부터 당분간 대부분 해상에서 바람이 시속 35~70k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2~4m로 매우 높게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74상승 16.0914:24 01/27
  • 코스닥 : 740.53상승 1.5914:24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4:24 01/27
  • 두바이유 : 83.23하락 0.2914:24 01/27
  • 금 : 1930.00하락 12.614:24 01/27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제2의 BTS 꿈꾸는 'TXT'  신보 더블밀리언 돌파 속에…
  • [머니S포토] 산업부 이창양 "산업혁신으로 위기 돌파"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