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훈 장관, 자택 침입한 온라인 매체 관계자 5명 경찰 고발

주말 낮 자택 앞 생중계…보복범죄·주거침입 혐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동훈 법무부 장관2022.10.28/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한동훈 법무부 장관2022.10.28/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서울=뉴스1) 이비슬 기자 =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거주지에 침입한 온라인 매체 시민언론더탐사(옛 열린공감TV) 관계자를 경찰에 고발했다.

27일 서울 수서경찰서에 따르면 한 장관은 이날 보복범죄 및 주거침입 혐의로 관련자 5명을 고발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쯤 한 장관 주거지에서 "누군가 찾아와 유튜브 촬영을 하고 주거침입을 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지역 경찰 2~3명이 출동했다.

한 장관 집 앞 상황은 더탐사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생중계됐다. 영상에는 한 장관 집 앞에서 이름을 부르는 장면도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더탐사 취재진은 한 장관 자택 방문 직후 공동주거침입과 보복 범죄 혐의로 경찰에 신고당했다. 해당 신고전화는 한 장관이 직접 한 것은 아닌 것으로 전해졌다. 더탐사 관계자들은 이날 오후 수서경찰서로 이동해 경찰 수사에 항의하기도 했다.

한편 경찰은 이날 한 장관 자택을 스토킹한 혐의를 받는 더탐사 소속 기자 주거지를 압수수색할 예정이었지만 당사자가 불응해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하지 못했다.



 

  • 0%
  • 0%
  • 코스피 : 2431.87하락 3.0712:20 03/29
  • 코스닥 : 835.47상승 1.9612:20 03/29
  • 원달러 : 1300.30상승 1.512:20 03/29
  • 두바이유 : 77.89상승 3.1212:20 03/29
  • 금 : 1973.50상승 19.712:20 03/29
  • [머니S포토] 희망의 나무나누기, 인사말 전하는 임정배 대상(주) 대표이사
  • [머니S포토] '주69시간 NO, 주4.5일제 YES'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첫 정규 솔로로 컴백한 뱀뱀
  • [머니S포토] 희망의 나무나누기, 인사말 전하는 임정배 대상(주) 대표이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