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확진 2만2327명, 전주 대비 소폭 감소… 6일 연속 감소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8일 0시 기준 2만2327명 발생했으며 일일 사망자는 44명, 위중증은 491명으로 집계됐다. 사진은 지난 23일 서울 송파구 보건소에 마련된 선별검사소. /사진=뉴스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8일 0시 기준 2만2327명으로 집계됐으며 지난 22일(7만2873명)부터 6일 동안 감소세를 유지하고 있다. 이는 전날보다 2만4701명 감소해 절반 수준으로 떨어졌다. 전주 동일(2만3091명)보다는 764명 줄었다.

이날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재원 위중증 환자는 491명으로 전날보다 10명 감소했다. 지난 19일(419명)부터 10일째 400명대다. 일일 사망자는 44명으로 전날보다 5명 늘었다. 이날 확진자는 국내 발생 2만2274명, 해외 유입 53명으로 나타났다. 누적 확진자 수는 2695만9843명(해외유입 7만1300명)이다.

정부는 지난 24일부터 동절기 코로나19 백신 추가접종 간격을 4개월에서 3개월로 단축했다. 질병청은 전문가들과 4차 접종 7주 후부터 중화항체 감소·변이바이러스 비율 증가·겨울철 유행 정점 시기 등에 대해 논의한 결과 접종간격 단축을 결정했다. 이에 지난 24일부터 3개월 간격으로 당일접종과 사전예약 접종이 가능해졌다.

질병청은 2가 백신 접종에 집중하기 위해 접종유형을 단일화했다. 다음달 17일부터는 모더나 단가백신 접종 종료와 함께 화이자·모더나·노바백스·스카이코비원 등 기존백신의 3·4차접종도 중단한다.

방역 당국은 지난 21일부터 다음달 18일까지 동절기 추가접종 집중 접종기간으로 지정했다. 요양병원·시설 입원·입소자는 동절기 추가 접종을 받아야만 외출이나 외박을 할 수 있다. 이외의 접종자는 각종 문화체험 및 지방자치단체 소관 시설 이용시 할인 혜택을 받는다. 혜택은 템플스테이 할인과 고궁·능원 무료 입장 등이다. 접종에 대한 접근도 높여 사전예약 없이 당일 내원으로 현장접종이 가능하다. 접종자에 대해 유급 휴가 또는 병가 사용도 적극 권장한다.

이날 0시 기준 신규 기초 접종자는 7명, 누적 기초 접종자는 4512만9310명으로 접종률은 전 국민(지난해 12월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기준)의 87.9%로 집계됐다. 동절기 추가접종을 마친 인원은 814명 늘어나 누적 272만9194명으로 접종률은 5.3%로 조사됐다.


일일 사망자 44명… 치명률 0.11%


28일 0시 기준 코로나19 일일 사망자는 44명이다. 사진은 코로나19 일일 사망자와 위·중증 환자 등을 나타낸 표. /사진=질병관리청 홈페이지 캡처
이날 0시 기준 사망자는 44명으로 전날(39명)보다 5명 늘었고 누적 사망자는 3만413명으로 집계됐다. 치명률은 0.11%를 유지했다. 최근 일주일(지난 22~28일) 사망자 추이는 45명→ 53명→ 59명→ 55명→ 52명→ 39명→ 44명 등으로 일평균 49명이다.

재원 위·중증 환자는 전날(481명)보다 10명 증가한 491명을 기록했다. 최근 일주일 동안 추이는 461명→ 477명→ 437명→ 453명→ 478명→ 481명→ 491명 등이다. 주간 일평균 468명이다.

지난 27일 오후 5시 기준 중환자 병상 총 1581개 중 1031개가 사용 가능해 병상 가동률은 34.8%로 나타났다. 일반 병상은 1907개 중 1432개가 사용 가능해 가동률은 24.9%다.


수도권 확진 2만9341명… 감염 비율 54.6%


코로나19 신규 확진이 서울 등 수도권에서만 28일 0시 기준 전국 확진자 수 대비 53.2%에 달했다. 사진은 코로나19 주간 확진자·위중증·사망자 등을 나타내는 그래프. /사진=질병관리청 홈페이지 캡처
최근 일주일 동안 신규 확진자 추이는 7만2873명→ 7만324명→ 5만9089명→ 5만3698명→ 5만2788명→ 4만7028명→ 2만2327명 등으로 6일째 감소세다. 주간 일평균 5만4018명, 주간 총확진자 수는 37만8127명이다.

지역별 신규 확진자 수는 ▲서울 3794명 ▲부산 971명 ▲대구 724명 ▲인천 1414명 ▲광주758명 ▲대전 820명 ▲울산 342명 ▲세종 225명 ▲경기 6691명 ▲강원 890명 ▲충북 725명 ▲충남 941명 ▲전북 663명 ▲전남 657명 ▲경북 1197명 ▲경남 1260명 ▲제주 219명 등이다.

국내 발생 확진자 중 서울·인천·경기 등 수도권 확진자는 1만1899명(서울 3794명, 경기 6691명, 인천 1414명 등)으로 53.2%를 차지했다. 비수도권은 46.8%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박정경
박정경 p98081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정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3.23하락 0.2918:05 01/27
  • 금 : 1930.00하락 12.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