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로 카타르] 김민재 부상 염려한 伊기자 "韓 월드컵 빨리 떨어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탈리아 나폴리 지역 매체 한 기자가 한국이 카타르월드컵에서 조기탈락을 하면 좋겠다며 김민재가 부상 없이 소속팀에 복귀하기를 희망했다. 사진은 지난 27일(현지시각) 카타르 도하 알 에글라 트레이닝센터에서 사이클 훈련을 하며 웃고 있는 김민재. /사진=뉴시스
부상을 당한 벤투호 핵심 수비수 김민재를 향해 이탈리아 나폴리 기자가 한국의 조기탈락을 바란다는 간담 서늘한 이야기를 전했다. 물론 나폴리에 연고를 기자가 부상 당한 김민재를 걱정하는 순수한 팬심에서 건넨 농담이다.

나폴리 지역 매체 나폴리 피우는 지난 26일(이하 현지시각) 카를로 알비노 기자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에 출전한 나폴리 소속 선수들에 대해 발언한 내용을 보도했다. 알비노는 "(지난 24일) 한국과 우루과이의 경기에서 상대 다윈 누녜스를 상대하다가 미끄러져 넘어졌다"며 "김민재가 쓰러지는 것을 보고 가슴이 철렁했다"고 당시 심경을 전했다. 이어 "의료진이 투입된 후 일어나 오른쪽 종아리를 만지며 다시 포지션 위치에 자리를 잡았다"면서 "다시 자리 잡은 김민재는 우루과이의 모든 공격을 막아냈다"고 극찬했다.

알비노는 나폴리 소속된 김민재에 대한 애정을 나타냈다. 그는 "김민재가 자신 있게 공을 차는 모습을 보고 안도했다"며 "이번 카타르월드컵에 참가한 나폴리 선수들의 국가가 모두 조별예선에서 탈락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나폴리 선수들이 하루빨리 부상 없이 소속팀으로 돌아오길 바란다는 의미다.

올시즌을 앞두고 튀르키예 페네르바체에서 나폴리로 이적한 김민재는 팀의 주축 수비수로 거듭났다. 김민재는 카타르월드컵 개막 전까지 정규리그 9경기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포함 공식전 14경기 연속 풀타임을 뛰었다. 이 같은 활약으로 김민재는 9월 세리에A 이달의 선수상을 수상했다. 나폴리는 김민재의 활약에 힘입어 개막 15경기 무패와 함께 11연승을 달리며 세리에A 단독 선두에 위치했다.


 

  • 0%
  • 0%
  • 코스피 : 2449.80상승 24.7218:05 02/01
  • 코스닥 : 750.96상승 10.4718:05 02/01
  • 원달러 : 1231.30하락 0.618:05 02/01
  • 두바이유 : 80.91하락 1.7218:05 02/01
  • 금 : 1945.30상승 6.118:05 02/01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서울 택시 기본요금 인상, 승객 기다리는 택시
  • [머니S포토] 벤츠가 만든 전기차 '더 뉴 EQS SUV'…가격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한은 이창용, 제1회 BOK-KCCI 세미나 참석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