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코리아의 반려견 사랑…'볼보 세이브 시트' 뉴욕서 디자인상 받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볼보자동차코리아 반려동물용 ‘볼보 세이브 시트'가 미국에서 디자인 상을 받았다. /사진제공=볼보자동차코리아
볼보자동차코리아가 반려동물의 안전을 위해 제작한 '볼보 세이브 시트'로 '뉴욕 프로덕트 디자인 어워드 2022'에서 자동차 액세서리 부문 은상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뉴욕 프로덕트 디자인 어워드'는 국제상 협회(International Awards Associate)에서 주관하는 제품 디자인 어워드로 실용적이고 독창적인 디자인으로 더 나은 일상을 만드는데 기여한 제품을 선정한다.

올해는 24개국에서 총 800개 이상의 작품이 출품됐다. 볼보자동차코리아가 제작한 '볼보 세이브 시트'는 반려동물의 특징과 습성을 고려해 섬세하게 디자인함으로써 브랜드의 핵심 가치인 안전을 반려동물에게로 확장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볼보 세이브 시트 개발에는 반려견과 생활 중인 브랜드 앰배서더 배우 김무열, 윤승아 부부 및 설채현 수의사가 참여해 제품의 완성도를 높였다. 이 시트는 작은 충격에도 크게 다칠 수 있는 반려동물을 보호하는 역할을 하는데 내부 시트는 카시트 고정용 크래들과 분리해 일상생활에서 반려동물 소파로도 활용할 수 있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이번 수상을 기념해 볼보 세이브 시트를 볼보 라이프스타일숍 홈페이지에서 28일부터 한정 수량 추가 판매한다.

볼보 세이브 시트와 함께 반려동물 이름, 제 3의 보호자 연락처, 병원 등과 같은 주요 정보를 각인해 유사시 반려동물의 구조를 돕는 하네스 세트(볼보 세이브 태그)도 함께 추가 판매한다. 볼보자동차 오너는 30% 할인된다.

이만식 볼보자동차코리아 세일즈 마케팅 총괄 전무는 "고객의 반려동물까지 생각하는 볼보자동차의 세심한 고민과 노력이 좋은 성과를 얻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삶에 특별한 가치를 더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8.88상승 19.0815:30 02/02
  • 코스닥 : 764.62상승 13.6615:30 02/02
  • 원달러 : 1220.30하락 1115:30 02/02
  • 두바이유 : 83.60상승 2.6915:30 02/02
  • 금 : 1942.80하락 2.515:30 02/02
  • [머니S포토] 국악트롯요정 '김다현' 가슴 울리는 신보 '열 다섯' 선봬
  • [머니S포토] 2억화소 카메라 탑재한 '갤럭시 S23'
  • [머니S포토] 한 해 복 기원하는 입춘첩 붙이기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