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민주당, '이상민 파면 촉구' 중단하라… 정쟁화 의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태원 참사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위원들이 28일 더불어민주당에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의 경칠 촉구를 중단하라고 요구했다. 사진은 지난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특위 첫 회의에 참석해 발언하는 이만희 의원(국민의힘·경북 영천청도군). /사진=뉴스1
더불어민주당이 정부와 여당을 향해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의 파면을 촉구하자 국민의힘이 즉각 철회를 요구했다.

'이태원 참사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위원들은 2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정조사의 첫발을 떼기도 전에 더불어민주당이 행안부 장관의 파면을 요구하면서 원내대표 간 합의와 협치의 정신을 무시하고 있다"며 "민주당은 이태원 핼러윈 참사를 윤석열 정부 퇴진의 불쏘시개로 삼으려는 정략적 기도를 중단하라"고 밝혔다.

이들은 "이 같은 일련의 행태를 볼 때 이태원 핼러윈 참사의 정쟁화를 획책하는 민주당은 변하지 않았다"며 "마치 국정조사가 합의되기만을 기다렸다는 듯이 목표를 정해놓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국정조사를 하기도 전에 행안부 장관의 파면을 주장하는 것을 즉시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이들은 "여·야가 내년도 예산안과 민생법안 처리에 합의하면서 '이태원 참사 국정조사 특위' 계획서를 채택한 것은 참사의 원인과 책임을 면밀히 밝히고 유족들과 피해자들의 아픔을 보듬으며 다신 이런 비극이 재발돼선 안 된다는 국민의 뜻을 받들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민주당은 국민의 민생을 위한 예산안의 정상적 처리에 협조하라"며 "(국민의힘은) 이태원 참사를 정쟁화하려는 민주당의 못된 기도를 반드시 막아내고 철저한 진상규명과 재발방지책 마련이라는 국민의 뜻을 받드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특위 소속 이만희 의원(국민의힘·경북 영천청도군)은 '국조 특위원 사퇴' 여부와 관련해 "마지노선으로 정해둔 것은 없다"며 "당내에서도 이태원 특위가 가동 중이고 국조와 별개로 당 차원에서의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는 "국정조사의 철저한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 재발방지책 마련을 당내 의원 모두가 동의했다"며 "그러나 민주당은 당장 행안부 장관을 파면하라고 하고 각 상임위에서는 예산안 강행 처리가 무차별적으로 이뤄지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날 박홍근 민주당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윤 대통령은) 오늘 중 늦은 결단이라도 보여주길 바란다"며 "상식과 민심을 거부하면 (민주당은) 내일(오는 29일)부터 국회에서 단호하게 책임을 묻는 행동에 나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윤 대통령은 국민인지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인지 선택해야 한다"며 "국민의 분노와 유가족 절규를 더이상 궁색한 변명으로 피하지 말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국정조사를 하는 이유는 진상을 명명백백하게 밝혀서 책임질 사람에게 책임지게 하는 것"이라며 "(민주당의 이 장관에 대한 경질 촉구는) 국정조사 결론도 나기 전에 요구하는 것인데 이러면 국정조사를 할 이유가 없다"고 선을 그었다.


 

박정경
박정경 p98081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정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