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침수예방 마스터플랜 수립…"도시침수 영구적 예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양시청사 전경. / 사진제공=안양시
지난 8월 침수 피해를 입은 안양시가 기후 위기에 대응하는 안전한 도시 조성을 위해 침수예방 마스터플랜 수립 및 TF(태스크포스)팀 구성 등 총력 대응에 나선다.

안양시는 국내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하수도·하천·빗물펌프장 등 3개 분야를 통합하는 종합적인 침수예방 마스터플랜을 수립해 오는 2030년까지 총 984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28일 밝혔다.

우선 안양 7동 등 올해 침수 피해가 있었던 지역에 내년 우기 전 111억원을 투입해 ▲수문일체형 빗물펌프 ▲침수건물 배수설비 맨홀 역류방지설비 및 배수펌프 ▲반지하주택 역류방지설비 ▲인명피해 방지를 위한 하수맨홀 추락방지철망 등을 설치한다.

장기적으로는 도시침수를 영구적으로 예방하기 위해 오는 2023년 3월부터 2024년 10월까지 마스터플랜을 수립한다.

마스터플랜을 통해 시는 집중호우 발생 시 안양천 등 주요 하천의 통수능력을 재산정하여 홍수위를 재결정하고, 안양권 강수량별 침수 시뮬레이션을 통해 현재 시간당 최대 90mm인 방재성능목표를 100mm 이상으로 강화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인접 지자체를 포함한 유역 배수체계 분석 ▲시설물 설계 강우강도 재산정(단기, 집중강우 반영) ▲기존 수방시설 성능검토 ▲침수위험지역 추가지정 검토 ▲도시침수예측 모델링 ▲국내외 수방시설 설치사례 조사 및 적용 ▲최적 도시침수 해소대책 수립 △▲선제적 재난관리 방안 수립 등 내용도 담는다.

이를 위해 안양시는 침수 발생과 직접적으로 연관되는 3개 분야의 실무인력을 통합하는 '치수TF(가칭)'를 구성했다.

수방시설은 크게 하수도·하천·빗물펌프장 등 3개 분야로 나뉘는데, 하수도·하천은 상하수도사업소의 하수과와 하천녹지사업소의 생태하천과로, 빗물펌프장은 시 안전총괄과로 조직이 분산돼있고, 각각 환경부·행정안전부로 관련 중앙부처도 나뉘어 있어 통합적인 사업 운영이 어려운 실정이었다.

안양시는 치수TF를 통해 계획수립부터 시설 설치·운영 및 피해 위험지역 관리 등을 보다 효율적으로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침수지역 하수도, 하천, 재해 등 정비기본계획 변경으로 관련 부서별 정비계획 수립 및 정비사업 추진의 기틀을 마련하고, 저지대 스마트 홍수예보·대피 SNS시스템 구축·분야별 관련 조례 정비 등 제도 개선 등에 나선다.

특히, 올해 침수지역은 중점관리지역 지정을 통해 국고보조금 신청 근거를 마련하고, 설계 및 침수예방 사업을 오는 2026년까지 추진한다.

중점관리지역 지정을 위한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통해 필요시 수문일체형 빗물펌프 추가 설치, 하천 준설 등 단면 확장, 하수관경 확장 및 저지대 차수시설 설치 등 다양한 침수해결 방안을 현장에 즉각 적용할 예정이다.

지난 8월 8~9일 안양권에 시간당 최대 147mm의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져 1200여 세대 등이 침수 피해를 입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세계적으로 예측할 수 없는 기후 위기에 대응하기 위한 마스터플랜 수립으로 전국에서 가장 안전하고 살기 좋은 도시로 성장하고, 재난으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안양=김동우
안양=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49.80상승 24.7218:05 02/01
  • 코스닥 : 750.96상승 10.4718:05 02/01
  • 원달러 : 1231.30하락 0.618:05 02/01
  • 두바이유 : 80.91하락 1.7218:05 02/01
  • 금 : 1945.30상승 6.118:05 02/01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서울 택시 기본요금 인상, 승객 기다리는 택시
  • [머니S포토] 벤츠가 만든 전기차 '더 뉴 EQS SUV'…가격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한은 이창용, 제1회 BOK-KCCI 세미나 참석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