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주도권 잡고도 못 넣은 대가…우리가 가나를 춤추게 했다

한국, 가나에 2-3 석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8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 대한민국과 가나의 경기에서 가나 모하메드 쿠두스에게 추가 골 실점 후 손흥민을 비롯한 선수들이 굳은표정을 짓고 있다. 2022.11.28/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28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 대한민국과 가나의 경기에서 가나 모하메드 쿠두스에게 추가 골 실점 후 손흥민을 비롯한 선수들이 굳은표정을 짓고 있다. 2022.11.28/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알라이얀(카타르)=뉴스1) 안영준 기자 = 초반 주도권을 잡고도 먼저 결실을 맺지 못한 것이 결국 화근이 됐다. 한끗 차 아쉬운 패배로 끝나니 초반의 어수선했던 상황이 더 아쉽기만하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8일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2-3으로 졌다. 0-2로 뒤지고 있던 상황서 조규성의 멀티골로 2-2까지 따라갔지만 쿠두스에게 결승골을 내주고 말았다.

이날 한국 축구대표팀은 초반 흐름이 아주 좋았다. 특유의 짧은 패스를 앞세워 가나 진영 깊숙한 곳에서 오랜 시간을 보냈다. 중원에서 공을 소유하고 원하는 곳으로 쉽게 쉽게 공을 보냈다. 우루과이전에서 경기를 주도했던 흐름과 비슷했다.

기회도 있었다. 전반 4분 권창훈의 낮은 크로스가 조규성에게 연결, 결정적 기회가 왔지만 수비 육탄 방어에 막혔다. 전반 17분엔 황인범-조규성-권창훈을 거쳐 가나 수비를 완전히 뚫었지만 마지막 크로스가 수비에 걸렸다. 전반 20분엔 손흥민의 바이시클 킥까지 나왔다. 한국에서 언제든 골이 나와도 이상할 게 없는 분위기였다.

하지만 한국은 이 상승세 속에서 결실을 맺지 못했다. 그 대가는 컸다.

초반 한국의 파상공세에 밀려 장점이 발휘되지 않던 가나는 전반 24분 딱 한 번의 기회에서 골을 넣고 살아났다.

사실 실점을 할 만한 특별한 위기는 아니었는데, 걷어낸 공이 연속 굴절돼 상대 앞에 떨어졌고 이게 골이 됐다.

실점 장면 자체는 어쩔 수 없었다 치더라도 그 다음이 문제였다. 이전까지 별다른 위협이 되지 않았던 가나는 이후 완전히 살아났다. 아프리카의 경우 기세에 따라 전혀 다른 팀이 될 수 있어 초반 기를 살려주지 않는 게 중요했는데, 가나는 이 득점 이후 완벽하게 살아났다.

자신감을 찾은 아프리카 특유의 빠른 리듬으로 공격 속도를 높였고 이전까지는 하지 않던 개인기까지 부렸다.

운동장 분위기가 갑자기 바뀌자 정우영이 뒤늦은 반칙으로 경고를 받으며 어떻게든 흐름을 끊어보려 했는데, 이마저도 신통치 않았다.

결국 전반 34분 쿠두스에게 한 골을 더 내주고 말았다. 앞선 실점으로 상대가 완전히 살아난 뒤 이를 제어하지 못해 내준 추가 실점이었다.

한국은 후반전 조규성이 3분 사이 두 골을 터뜨리는 등 다시 분위기를 가져왔지만, 맹추격을 하느라 힘을 너무 소진했다. 결국 후반 다시 한 골을 내주며 2-3으로 패하고 말았다.

초반 먼저 기선을 잡지 못해 가나를 춤추게 했다. 그리고 가나가 춤을 추며 넣은 2득점이 이날 경기의 승패를 갈랐다. 두고두고 아쉽다.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