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北비핵화, 中에도 이익될 것"… 중국 영향력 중요성 강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이 29일 북한의 핵실험과 관련해 국제사회의 일관성 있는 긴밀한 대응을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사진은 지난 28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에서 열린 로이터와의 인터뷰에서 발언하고 있는 윤 대통령. /사진=로이터
윤석열 대통령이 북한의 제7차 핵실험을 향한 국제사회의 일관성 있는 대응을 강조하며 중국의 영향력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29일 공개된 로이터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국제사회의 대북관계에 대해 "확실한 것은 중국에겐 북한에 영향력을 끼칠 능력이 있고 중국에서 관여할 책임이 있다는 것"이라며 "평화와 안정을 위해 영향력을 행사할지 여부는 중국 정부에 달려 있다"고 전했다. 그는 "(중국이) 북한의 비핵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는 것이 중국에게도 이익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윤 대통령은 북한의 새로운 핵실험 여부에 대한 우리나라의 대응과 관련해 "과거에는 볼 수 없었던 대응에 나설 것"이라며 "북한의 7차 핵실험은 지극히 현명하지 못한 일"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30년 대북정책의 실패가 국제사회의 일관성 부족이라고 전하며 "우리(국제사회)는 일관성 있고 긴밀하게 (북한의 핵실험을) 대응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중국과 타이완 사이의 갈등에 대해선 "국제 규범과 규칙에 따라 분쟁을 해결해야 한다"며 "일방적으로 바꾸려는 어떠한 시도는 단호히 반대한다"고 밝혔다. '한국이나 주한미군이 중국과 대만의 갈등에 어떤 역할을 해야 하느냐'라는 질문에는 "(한국은) 전반적인 안보 상황을 고려할 것"이라며 "가장 시급한 우려는 상황을 이용하려는 북한의 군사적 행동일 것"이라고 답했다.

이밖에 윤 대통령은 "중요한 것은 우릴 둘러싼 임박한 위협에 대응하고 가능한 (북한의) 위협을 통제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박정경
박정경 p98081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정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0.47하락 33.5518:05 01/30
  • 코스닥 : 738.62하락 2.6318:05 01/30
  • 원달러 : 1227.40하락 3.918:05 01/30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30
  • 금 : 1922.90하락 6.518:05 01/30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부의의 건' 野 단독 처리속에...
  • [머니S포토] 박홍배 "영업시간 코로나19 이전으로 돌아갈 수 없어"
  • [머니S포토] 영화 '카운트' 주역들의 파이팅!
  • [머니S포토] 마스크로 부터 3년만에 '해방'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부의의 건' 野 단독 처리속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