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급 월드컵 무대"… BTS 정국, 역사의 한획 긋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은 지난 20일(현지시각) 카타르 알코르 알베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개막식에서 월드컵 공식 사운드트랙 '드러머스' 무대를 선보인 정국. /사진=뉴스1
한국 가수 최초로 월드컵 개막식 무대에 오른 그룹 방탄소년단(BTS) 정국이 세계적인 프로듀서 레드원(RedOne)의 극찬을 받았다.

국제축구연맹(FIFA) 크리에이티브 엔터테인먼트 임원인 프로듀서 레드원은 지난 28일(현지시각) 미국 AP통신과 인터뷰를 가졌다. 그래미상을 세 차례나 수상한 레드원은 2022 카타르월드컵 공식 주제곡을 프로듀싱했다.

이날 레드원은 이번 월드컵 개막식 공연에서 정국이 선보인 '드러머스'(Dreamers)를 언급했다. 앞서 정국은 지난 20일 카타르 알코르 알바이트 스타디움에서 개최된 2022 카타르월드컵 개막식에서 공식 사운드트랙 '드러머스' 무대를 첫 공개했다. 월드컵 경기가 정점에 오른 순간 진행된 정국의 무대는 개막식의 하이라이트로 꼽힐 만큼 세계적인 관심을 받았다.

이와 관련해 레드원은 "정국이 부른 '드러머스'가 월드컵 주제가 사상 처음으로 공개한 날 100개국 이상에서 1위를 차지했다"며 "뮤직비디오도 약 2일 만에 2000만 뷰를 달성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역사를 만들었다"며 "월드컵에서 이 정도로 성공한 노래는 없지 않았나"라고 흥분했다.

'드러머스'는 글로벌 음원 플랫폼 아이튠즈(iTunes)에서 29일 기준 10일 연속 월드와이드(전세계) 차트 1위에 이름을 올린 상태다. 뿐만 아니라 각종 음원 플랫폼에 1위를 차지하며 K-POP 솔로 가수들 중 최고 데뷔 기록을 세웠다. '드리머스' 개막식 공연·뮤직비디오 영상 역시 가파른 조회수로 상승 중이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92%
  • 8%
  • 코스피 : 2451.71상승 13.5218:05 02/07
  • 코스닥 : 772.79상승 11.4618:05 02/07
  • 원달러 : 1255.30상승 2.518:05 02/07
  • 두바이유 : 78.36하락 1.4118:05 02/07
  • 금 : 1879.50상승 2.918:05 02/07
  • [머니S포토] 연극 '셰익스피어 인 러브' 주역들
  • [머니S포토] 경제분야 대정부질문 '난방비' 급등, 여·야 격돌
  • [머니S포토] 프리미엄 경계를 넘는다…초대형 픽업트럭 '시에라' 상륙
  • [머니S포토] 與 지도부·당대표 후보 총 집결…전당대회 비전발표
  • [머니S포토] 연극 '셰익스피어 인 러브' 주역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