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얘기 재미없어"… 후임병 기합 주고 때린 20대男 '집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법원이 군대 후임병을 괴롭히고 주먹으로 때린 20대 남성에게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지 못한다는 이유로 군대 후임병을 괴롭힌 남성이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29일 뉴스1에 따르면 이날 울산지법 형사6단독(판사 이현일)은 위력행사가혹행위와 폭행 혐의로 기소된 20대 남성 A씨에게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면서 사회봉사 120시간도 명령했다.

A씨는 지난해 10월 인천 소재 한 위병소에서 군대 후임병 B씨와 야간 경계근무를 서던 중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지 못한다는 이유로 괴롭힌 혐의를 받는다. A씨는 B씨에게 콘크리트 바닥과 헬멧에 4차례에 걸쳐 총 3분5초가량 머리 박기를 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또 근무자용 랜턴을 충전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주먹으로 때리기도 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선임병의 지위를 이용해 후임병을 상대로 가혹행위를 하고 폭행해 죄질이 좋지 않고 피해자로부터 용서받지도 못했다"고 지적했다. 그러나 재판부는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반성하는 점과 초범인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사유를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5:32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5:32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5:32 01/27
  • 두바이유 : 83.23하락 0.2915:32 01/27
  • 금 : 1930.00하락 12.615:32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