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옷 벗고 유튜브, 살아있음 느껴"… 롤코녀 이해인 '충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롤코녀’로 화제를 모았던 이해인이 여전한 배우의 꿈을 드러냈다. /사진=채널S 방송캡처
'롤러코스터' 출신 배우 이해인의 근황이 공개됐다.

지난 29일 방송된 '진격의 언니들'에 '롤러코스터' 출신 배우 이해인이 출연했다. 이날 이해인은 "현재 100만 유튜버로 활동 중"이라는 근황을 밝히며, "옷을 거의 입지 않고 피아노를 치는 영상을 만들고 있다"고 콘텐츠를 소개했다.

이해인은 처음엔 일상 브이로그로 유튜브를 시작했다고. 그러다가 한 번 몸매 라인이 드러나는 옷을 입고 피아노 영상을 찍었는데 조회수가 잘 나왔다고 했다. 이후 "조금씩 더 벗어볼까?"하는 욕심이 생겼고, 노출 피아노 연주 영상이 메인 콘텐츠가 됐다고 했다. 센 수위의 노출 영상은 600만 뷰였는데 저작권 때문에 내려갔다"고 밝혔다.

이후 그의 연주 영상을 본 MC들은 모두 충격에 빠졌다. 박미선은 "여기서 얼마나 더 벗겠다는 거냐"며 혀를 내둘렀다.

유튜브 수익에 대해서는 "처음에는 수익 창출이 되는 채널이었다. 제가 이런 영상을 올리니까 노란 딱지만 붙더라. 그 다음엔 자격을 박탈해버린다. 그래서 수익이 없다"고 밝혔다. 수익이 없는데도 노출 영상을 올리는 이유를 묻자 "이 영상을 만들면서 제가 살아있다고 느낀다"고 답했다.

이해인은 또 "제가 진짜 궁금한 게 있다. 피아노를 칠 때 꼭 옷을 입고 쳐야 하냐"고 물어 출연진을 당황시키기도 했다.

이해인의 엄마는 딸의 유튜브 활동을 안타까워했다. 영상을 봤냐는 질문엔 "이모가 보지 말라고 하더라"라며 "(이런 영상을) 좋아할 부모가 어디 있겠냐. 배우 할 때는 자랑스러웠다"고 말했다.

이해인은 엄마의 말에 "제가 꿈꿔온 이미지는 신비롭고 독보적인 이미지였다. 어느 배우가 속옷을 입지 않고 피아노 연주를 하겠냐. 저는 저니까 할 수 있는 것이라 생각한다"며 눈물을 보였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70%
  • 30%
  • 코스피 : 2461.67상승 11.8710:43 02/02
  • 코스닥 : 759.76상승 8.810:43 02/02
  • 원달러 : 1219.20하락 12.110:43 02/02
  • 두바이유 : 83.60상승 2.6910:43 02/02
  • 금 : 1942.80하락 2.510:43 02/02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서울 택시 기본요금 인상, 승객 기다리는 택시
  • [머니S포토] 벤츠가 만든 전기차 '더 뉴 EQS SUV'…가격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한은 이창용, 제1회 BOK-KCCI 세미나 참석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