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도서지역 뱃길, 이틀째 통제… 서해 먼바다 풍랑주의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틀째 이어지는 서해상 풍랑주의보로 인천과 도서 지역을 오가는 여객선 11척이 통제됐다. 사진은 지난 9월 태풍 힌남노로 인천과 도서 지역을 잇는 모든 항로 여객선이 통제된 모습. /사진=뉴시스
서해상에 발효된 풍랑주의보로 인천과 도서 지역을 잇는 5개 항로 운항이 통제돼 승객의 불편이 발생했다.

30일 인천항 운항관리실 등에 따르면 이날 서해중부 먼바다에 초속 8~18m 강풍과 함께 파고 2.0m~4.5m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인천에서 ▲백령도 ▲덕적도 ▲이작도 ▲연평도 ▲육도·풍도를 오가는 5개 항로 11개 여객선 운항이 중단됐다.

이날 저녁 7시 제주도를 떠나 인천으로 향하는 여객선의 운항 여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송혜남
송혜남 mikesong@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송혜남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43.92상승 8.9818:05 03/29
  • 코스닥 : 843.94상승 10.4318:05 03/29
  • 원달러 : 1302.70상승 3.918:05 03/29
  • 두바이유 : 77.89상승 3.1218:05 03/29
  • 금 : 1966.90하락 6.618:05 03/29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 [머니S포토] 추경호 "내수 활성화 위해 숙박·휴가비 등 여행 혜택 늘려"
  • [머니S포토] 스타벅스,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응원 서명 캠페인 전개
  • [머니S포토] 희망의 나무나누기, 인사말 전하는 임정배 대상(주) 대표이사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