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구수목원 사계절 썰매 체험장 내달 시범운영 개시

길이 78m, 3개 라인 운영 내년 4월 정식 운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 양구수목원

양구군 대표 관광지인 양구수목원에서 12월부터 사계절 썰매 체험장을 시범 운영한다.

사계절 썰매 체험장은 도비 7억 원, 군비 8억 원 등 총 15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조성했으며, 길이 78m, 너비 6m로 라인은 3개로 운영한다.

사계절 썰매 체험장 시설은 사계절 이용이 가능하도록 계절에 맞춰 여름철에는 물썰매로 운영하고, 겨울철에는 눈썰매로도 운영할 수 있어 사시사철 썰매를 즐길 수 있다.

양구수목원 사계절 썰매 체험장은 올해 12월 중순부터 시범운영을 시작으로 내년 4월 정식 개장할 예정이다.

또한 내년 상반기에는 도비 2억 5000만 원, 군비 2억5000만 원 등 총사업비 5억 원을 투입, 기존 과학 놀이 체험장을 대폭 보완하여 새롭게 선보일 예정이며, 국비 40억 원 군비 10억 원 등 총사업비 50억 원을 투입하여 수목원을 일주하는 레일 열차를 설치하여 2024년 운영할 예정이다.

양구수목원은 숲 배움터, 숲 놀이터, 숲 키움터 등과 더불어 DMZ 야생동물생태관, DMZ 야생화분재원, 목재문화체험관 등의 시설이 어우러져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다양해 유아들의 체험학습 등이 특히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으며 튤립 축제 등 다양한 이벤트 개최로 주민들의 입소문을 타면서 양구군의 대표 관광지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양구수목원의 방문객은 2020년 1만2670명, 2021년 2만 8722명에서 올해 11월 24일 기준 누적 방문객은 3만 939명으로 해가 갈수록 수목원을 찾는 방문객이 늘고 있다.

박용근 생태산림과장은 "양구수목원의 자연 학습과 즐길 거리와 함께 아름답게 조성된 공간과 풍경과 분위기가 한데 어우러져 관광객들의 수요에 어필하고 있는 듯하다"라며 "앞으로 더욱 많은 사람들이 찾고 만족할 수 있는 관광지가 될 수 있도록 시설보강과 함께 다양한 이벤트와 즐길 거리를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강원=손정환
강원=손정환 stampeople@mt.co.kr

머니S 강원지사 손정환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