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바이오사이언스 故 박만훈 부회장, 국민훈장 목련장 수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 박만훈 SK바이오사이언스 부회장이 국민훈장을 수훈했다. /사진=SK바이오사이언스
백신 개발기업으로 SK바이오사이언스의 초석을 마련한 고 박만훈 SK바이오사이언스 부회장이 국민훈장 수훈의 영예를 안았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올해 국내 보건산업분야 성과를 결산하는 '2022년 보건산업 성과교류회'에서 고 박 부회장이 대한민국 보건의료기술?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아 국민훈장(목련장)을 수훈했다고 30일 밝혔다. 훈장은 고 박 부회장의 부인인 이미혜 여사가 대리 수훈했다.

국민훈장은 보건복지부가 한국 보건의료기술 발전에 성과가 있는 연구자와 보건산업 육성?진흥에 뛰어난 성과가 있는 자에게 수여하는 보건의료기술진흥 유공자 정부 포상 중 최고 훈격이다.

고 박 부회장은 SK바이오사이언스의 백신 연구개발(R&D)과 생산기반 구축을 진두지휘하며 국내 제약?바이오 산업 기반 및 백신 R&D 역량을 글로벌 수준으로 향상시킨 공로를 인정받았다. 세포배양기술을 바탕으로 신속하고 안전한 백신 개발과 국산화에 앞장서 백신주권 확립 및 글로벌 공중보건 수호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받았다.

고 박 부회장은 서울대 분자생물학(학사)?바이러스학(석사), 캐나다 오타와대 분자바이러스학(박사)을 전공하고 2008년 SK케미칼 생명과학연구소 바이오실장, 2014년 생명과학연구소장, 2015년 SK케미칼 제약바이오부문 사장 겸 최고기술책임자(CTO)를 거쳐 2018년 SK바이오사이언스 부회장을 역임하는 등 일생을 바이오?백신 연구개발에 매진했다.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사장은 "일찍이 글로벌 파트너십과 신기술 개발을 바탕으로 글로벌 수준의 역량과 백신 주권의 중요성을 강조하신 고 박 부회장이 있었기에 SK바이오사이언스가 이 자리까지 올 수 있었다"고 말했다.


 

지용준
지용준 jyjun@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모빌리티팀 지용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