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MLB 출신 새 외국인 투수 앤더슨 영입… 총액 100만달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로야구 기아 새 외국인 투수 숀 앤더슨. /사진= 기아 타이거즈
한국 프로야구 기아 구단이 새 외국인 투수 숀 앤더슨을 영입했다.

30일 기아 구단은 "외국인 투수 숀 앤더슨과 계약금 10만 달러, 연봉 60만 달러, 옵션 30만 달러 등 총액 100만달러에 계약을 맺었다"고 발표했다.

미국 플로리다 코랄 스프링스 출신인 앤더슨은 우완 투수다. 키 193㎝ 체중 102㎏의 체격을 지니고 있으며 메이저리그에서 4시즌, 마이너리그에서 6시즌을 뛰었다.

큰 키를 바탕으로 최고 구속 154㎞의 빠른 공이 위력적이다. 슬라이더와 투심 패스트볼, 커브, 체인지업 등을 섞어 던진다.

메이저리그에서는 통산 63경기에 출장해 3승5패 평균자책점 5.84를 기록했다. 올해는 토론토 블루제이스에서 1경기에 출장 승패 없이 평균자책점 18.00에 그쳤다.

마이너리그에서는 113경기에 나서 24승17패, 2세이브, 8홀드, 평균자책점 3.72를 올렸다. 올해는 36경기에 나서 88이닝을 던지며 3승3패, 평균자책점 3.58을 기록했다.



 

  • 0%
  • 0%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18:05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18:05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18:05 02/03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3
  • 금 : 1876.60하락 54.218:05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