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올해 70개사와 3조원대 투자 유치

지방투자촉진사업 '우수' 지자체로 선정...5% 추가 인센티브 확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부산시가 올해 70개사와 튜자유치체결을 하는 등 총 3조원대 투자유치 성과를 거둬, 지방투자 촉진사업 지방자치단체평가에서 '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사진=부산시
부산시가 올 한해 70개사의 투자양해각서 체결 등 3조원대 투자유치 성과를 거뒀다.

이러한 성과로 부산시는 30일 '2022 지방투자아카데미' 지방투자 촉진사업 지방자치단체 평가에서 '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수상은 2011년 지방투자촉진사업이 시행된 이래 처음으로 수상하게 됐으며, 2023년 한 해 동안 지방투자 촉진 보조금 국비 보조 비율 5%를 인센티브로 추가 지원받게 된다.

부산시는 "이번 성과는 역대 최대의 투자유치 실적 달성뿐 아니라 기업 투자 애로사항을 적극적으로 해소하는 등 다방면의 투자유치 노력을 인정받은 결과라고 볼 수 있다"고 평가했다.

시는 올해만 수도권 기업 유치설명회를 2회 개최했다. 포스코모빌리티솔루션, 윈스, 아비바 등 철강, IT, 조선·해양 등 다양한 산업 분야의 기업 투자유치에 성공했다. 70개 사와의 업무협약(MOU) 체결로 3조 원 규모의 투자유치와 6천여 명의 신규 일자리 창출 성과를 거뒀다.

특히, 규제 개선으로 기업의 투자유치 애로사항 적극적으로 해소해 부산 시총 1위 반도체 부품제조기업 리노공업(주)의 지역 재투자를 확정하는 등 기업 유치에 노력을 기울여왔다.

박형준 시장은 "지방투자촉진사업 우수 지자체로 선정이 가능했던 것은 투자기업 전(全) 단계 걸쳐 맞춤형 지원과 사후관리를 통해 부산에 투자한 기업이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시가 부단히 노력했기 때문"이라며, "앞으로도 침체한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글로벌기업, 미래 신산업 관련 기업 유치와 함께 지역기업이 경영하기 좋은 투자환경을 조성하는 데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전했다.


 

부산=이채열
부산=이채열 oxon99@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부산경남지역에서 근무하고 있습니다. 작은 것이라도 바라보고, 작은 소리에도 귀 기울이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4.76하락 29.2613:36 01/30
  • 코스닥 : 739.67하락 1.5813:36 01/30
  • 원달러 : 1227.60하락 3.713:36 01/30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3:36 01/30
  • 금 : 1929.40하락 0.613:36 01/30
  • [머니S포토] 마스크로 부터 3년만에 '해방'
  • [머니S포토] '마스크 벗고 활짝'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마스크로 부터 3년만에 '해방'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