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로 카타르] 호날두, 이틀째 팀 훈련 불참… 주전급 3명 줄부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이틀 연속 포르투갈 대표팀 훈련에 빠졌다. 사진은 지난달 29일 카타르 루사일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포르투갈과 우루과이의 카타르월드컵 H조 조별예선 3차전 경기 직후 호날두가 관중들에게 화답하는 모습. /사진=로이터
벤투호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H조 조별예선 최종전 상대 포르투갈이 '슈퍼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등 주전급 선수 4명이 빠진 채 훈련을 진행됐다.

지난달 30일(이하 한국시각) 페르난도 산투스 감독이 이끄는 포르투갈 대표팀은 카타르 도하 알샤하니아 SC트레이닝 센터에서 훈련을 진행했다. 이 훈련은 언론에 15분만 공개됐다.

포르투갈은 2차전에서 우루과이에 2-0으로 승리를 거두면서 승점 6점으로 16강 진출을 조기에 확정지었다. 하지만 한국이 포르투갈을 꺾고 가나가 우루과이를 제압하면 골득실과 다득점에 밀려 조 2위가 될 수 있다. 이럴 경우 G조 1위가 유력한 브라질과 16강전에서 만날 가능성이 크다. 이에 포르투갈은 3차전도 총력전에 나설 가능성이 크다.

포르투갈 대표팀은 지난달 29일 우루과이전에 선발로 나선 주축 선수들에게 휴식을 주며 컨디션을 관리했고 이날 호날두를 제외한 22명이 훈련에 참여했다. 포르투갈은 갈비뼈가 골절된 다닐루 페레이라와 근육 부상 중이 미드필더 오타비우, 누노 멘데스 등 3명이 전력에서 이탈한 상태다. 호날두는 팀 훈련에서 제외된 채 훈련장 실내에서 개인 훈련을 소화했다. 포르투갈 대표팀 관계자는 "부상은 없다. 체력 회복을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호날두와 3명의 주전급 선수들이 팀 훈련에 빠졌지만 브루노 페르난데스를 비롯해 주앙 펠릭스, 베르나르두 실바, 페페 등 주축 선수들은 팀 훈련을 무리 없이 소화하며 한국전을 준비했다.


 

  • 0%
  • 0%
  • 코스피 : 2443.00상승 17.9209:07 02/01
  • 코스닥 : 745.60상승 5.1109:07 02/01
  • 원달러 : 1231.60하락 0.309:07 02/01
  • 두바이유 : 80.91하락 1.7209:07 02/01
  • 금 : 1945.30상승 6.109:07 02/01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 [머니S포토] 유연석X차태현, 유쾌한 멍뭉미 형제
  • [머니S포토] 이재명 "미분양 주택 분양가 매입, 부실 건설사 특혜"
  • [머니S포토] 박홍근 "검찰, 이재명 소환 세번째까지가 국민 상식"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