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작진도 의심했다"… 김영광·이성경, 진짜 사귀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랑이라 말해요' 김영광과 이성경이 서로 호흡을 맞추며 사랑을 느꼈던 순간에 대해 이야기했다. 1일(현지시각)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에서 '디즈니 콘텐츠 쇼케이스 2022'가 개최됐다.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 제공
배우 김영광, 이성경이 '사랑이라 말해요'에서 만나 진짜 사랑을 느꼈다.

1일(현지시각)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에서 디즈니플러스 새 오리지널 '사랑이라 말해요'(이광영 연출·김가은 극본)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현장에는 이광영 PD, 배우 김영광, 이성경이 참석했다. '사랑이라 말해요'는 복수로 엮인 두 남녀가 복수는 잊고 서로가 짠해 눈물 콧물 펑펑 흘리는 이야기를 담은 로맨틱 멜로 드라마다.

연예계 단짝으로 알려진 김영광, 이성경이 각각 한동진, 심우주로 분해 로맨스를 그린다. 사랑에 상처받아 외로운 한동진은 심우주를 만나면서 변화를 겪는다. 심우주는 가정사로 상처를 입고, 인생에 영향을 미친 한동진에게 복수를 다짐하지만 그를 알게 되면서 사랑에 빠진다.

'캐릭터에 몰입해 진짜 사랑에 빠진 듯한 기분을 느꼈냐'는 물음에 이성경은 "눈을 맞추거나 같은 공간에 있을때는 항상 마음이 움직였다"고 답했다. 김영광 역시 "나도 점점 극중 캐릭터에 빠지면서 사랑을 느낀 순간이 있었구나, 그렇게 기억된다"며 "캐릭터에 빠져 살았다"고 거들었다.

이광영 PD 또한 두 사람의 호흡에 대해 "편집실에서 김영광 배우와 이성경 배우가 사귀는 것 아니냐는 말이 나왔다"고 운을 뗐다. 이어 "두 분의 눈빛이 촬영 내내 바뀌는 걸 느껴졌다. 이성경 배우가 화장도 안 하고 온다. 그런데 바라보는 사람(김영광 분)이 사랑에 빠진 눈으로 바라보니까 (이성경 분이)예뻐보이더라. 신기한 경험이었다"고 해 기대를 높였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7%
  • 33%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8.08상승 0.318:05 03/31
  • 금 : 1986.20하락 11.5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