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사랑의 온도탑 점등…62일간 307억 원 모금 목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희망2023나눔캠페인 출범식. / 사진제공=경기도
경기도와 경기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1일 수원컨벤션센터 광장에서 '희망 2023 나눔캠페인: 함께하는 나눔, 행복한 우리 경기' 출범식과 '사랑의 온도탑 점등식'을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오병권 경기도 행정1부지사를 비롯해 이순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 홍경래 NH농협은행 경기영업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오병권 행정1부지사는 "코로나19와 복합적인 경제위기로 도민들의 삶이 더 팍팍해지고 있는데 올해 캠페인 이름처럼 함께하는 나눔은 함께 행복한 경기도를 만들 것이라고 확신한다"며 "작년에 이어 올해도 사랑의 온도탑 100도를 달성하리라 기대하며 희망2023나눔캠페인에 도민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염종현 의장이 현장축사를 하고 있다. / 사진제공=경기도의회
염종현 의장은 현장축사를 통해 "지난해 경기도는 사랑의 온도 115℃를 기록하며 3년 연속 목표 모금액을 달성했다"라며 "코로나19라는 사회적 재난이 길어진 가운데 얻은 결과라 더욱 뜻깊다"라는 소감을 전했다.

이어 "조금씩 높아지는 사랑의 온도를 보며 도민의 따뜻한 마음과 공동체의 의미를 느낀다"라며 "어려운 시기에 서로 보듬으며 함께 나아갈 수 있도록 경기도의회가 도민과 함께하겠다"라고 말했다.

특별히 이날 행사에서는 화성시 안룡초등학교에 재학 중인 어린이 기부자 천정욱(12세)·정인(7세)·아린(5세) 삼 남매가 모은 돼지저금통을 전달했고, 참석자들은 온도탑을 함께 점등한 뒤 캠페인 슬로건인 '함께하는 나눔 행복한 우리 경기' 카드섹션을 진행했다.

이번 캠페인은 307억 원 모금을 목표로 1일부터 2023년 1월 31일까지 62일간 진행된다. 지난해에는 318억 5100만원을 모금해 달성률 115.5%(목표액 275억 7천만 원)를 기록했다.

사랑의 온도탑은 모금 목표액의 1%인 3억700여만 원의 성금이 모금될 때마다 온도가 1도씩 올라가는 온도계 모양으로 이를 통해 모금액 확인이 가능하다. 올해는 수원컨벤션센터 광장을 비롯해 수원, 부천, 안양, 화성, 여주, 파주, 남양주 등 도내 7개 시에 설치된다.

이웃사랑 성금은 내년 1월 31일까지 경기사랑의열매 누리집, 시·군청 및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의 성금 및 물품 기부접수, 무통장 입금, 자동응답시스팀(ARS), 큐알(QR)코드 기부 등 다양한 방법으로 참여할 수 있다.

한편, 오병권 부지사는 '희망 2023 나눔캠페인' 출범식에 앞서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사랑의 열매 달기 행사를 갖고 성금을 기부했다.


 

경기=김동우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