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진핑, EU 수장과 회담…"中-EU 협력 강화할 것…신냉전 구도 벗어나야"

시 주석 "장쩌민 유지 이어 EU와 지속적으로 협력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일(현지시간)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중국-유럽연합(EU) 정상회의에 시진핑 국가주석과 샤를 미셸 EU 상임의장이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 News1 권진영 기자
1일(현지시간)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중국-유럽연합(EU) 정상회의에 시진핑 국가주석과 샤를 미셸 EU 상임의장이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 News1 권진영 기자


(서울=뉴스1) 김민수 기자 =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1일 샤를 미셸 유럽연합(EU) 이사회 상임의장에게 중국과 EU의 전략적 소통과 조정을 강화할 것이라며 신냉전의 틀에서 벗어나야 한다고 말했다.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시 주석은 이날 중국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열린 회담에서 미셸 의장에게 "EU 기관과 회원국들이 중국에 대한 객관적이고 올바른 인식을 확립하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시 주석은 이어 "중국은 유럽 기업들에 개방적인 태도를 유지할 것이며, EU가 중국 기업들에게 공정하고 투명한 사업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간섭을 제거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시 주석은 그러면서 산업 및 공급 체인의 안전, 안정성과 신뢰성을 공동으로 보장하고, 탈동조화(디커플링) 현상과 보호주의 무역, 경제무역·기술교류의 정치화 및 무기화에 공동으로 반대할 것을 촉구했다.

시 주석은 아울러 전날 장쩌민 전 국가주석이 사망했음을 언급하면서 "장쩌민 주석이 )중국 국가 지도자로 재임하는 동안 중국과 EU 관계의 발전을 중시하고 돌보았으며 여러 차례 유럽 국가를 방문하고 EU 및 유럽 국가 지도자들과 긴밀한 연락을 유지했다"고 했다.

시 주석은 이어 장쩌민 "중국-EU 지도자 회의 메커니즘을 구축하여 양측의 발전을 촉진하고 현장에서의 대화와 협력을 유지했다" 고 말했다.

시 주석은 이러한 장쩌민 전 주석의 유지를 이어받아 "중국과 EU 관계를 계속 강화하고 발전시킬 것이며 EU와의 전략적 소통과 조율을 강화해 중국-EU 전면적인 전략동반자 관계의 안정적이고 장기적인 발전을 추진할 용의가 있다"고 말했다.

시 주석은 중국과 EU 사이에 근본적인 전략적 차이와 갈등은 없다"고 지적하면서 "중국은 EU의 전략적 자율성을 지지하고 유럽의 통일과 번영을 지지한다"고 했다. 그러면서 EU와 유럽국가들이 "냉전적 사고와 이념적 대립을 초월하도 제도적 대결을 초월하기를 바란다"면서 모든 형태의 신냉전을 반대한다고 말했다.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미셸 상임의장은 장쩌민 전 국가주석의 사망에 애도를 표한다면서 "중국은 확장에 관여하지 않으며 유엔 헌장의 목적을 수호하고 다자주의를 지원하는 중요한 파트너"라고 말했다.

미셸 상임의장은 이어 EU가 "주요 문제에 대해 중국과 각 방면에서 심도 있게 논의할 용의가 있다"며 "EU는 하나의 중국 정책을 지지하고 중국의 주권과 영토 보존을 존중하며 중국 내정에 간섭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날 양측은 우크라이나 위기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했다.

시 주석은 "성문에 불이 나면 못의 물을 못의 퍼서 쓰게 되어 재앙이 물고기에게까지 미친다"는 속담을 인용하면서 중국의 입장을 설명했다.

시 주석은 "현 상황에서 위기가 확대되는 것을 피하고 설득과 대화"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 0%
  • 0%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18:05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18:05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18:05 02/03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3
  • 금 : 1876.60하락 54.218:05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