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도하의 기적' 일본, 독일·스페인 잡고 1위 "열도가 들썩인다"

유럽의 강호 연파하고 아시아 최초 2연속 16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일(현지시간) 저녁 카타르 도하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3차전 스페인과 일본의 경기에서 2대1로 역전승을 거둔 일본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 일본은 조 1위로 16강 티켓을 따냈다. 2022.12.2/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1일(현지시간) 저녁 카타르 도하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3차전 스페인과 일본의 경기에서 2대1로 역전승을 거둔 일본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 일본은 조 1위로 16강 티켓을 따냈다. 2022.12.2/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도하(카타르)=뉴스1) 이재상 기자 = 일본 축구대표팀이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에서 독일에 이어 스페인까지 제압하는 대이변을 일으켰다. 일본 언론은 "도하의 기적"이라며 믿을 수 없는 성과에 찬사를 보냈다.

일본은 2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스페인과의 E조 조별리그 최종 3차전에서 2-1로 이겼다.

전반 알바로 모라타에게 선제골을 내주며 끌려가던 일본은 후반 3분 도안 리쓰, 후반 8분 다나카 아오의 연속골로 스페인을 무너뜨렸다.

믿을 수 없는 결과다. 조편성 결과 일본은 죽음의 조로 불리는 E조에서 독일, 스페인, 코스타리카와 함께 묶여 조별리그 통과가 불투명해 보였다.

1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도하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3차전 스페인과 일본의 경기에서 2대 1로 역전승한 일본 선수들이 기쁨을 나누고 있다.2022.12.2/뉴스1 ⓒ News1 이광호 기자
1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도하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3차전 스페인과 일본의 경기에서 2대 1로 역전승한 일본 선수들이 기쁨을 나누고 있다.2022.12.2/뉴스1 ⓒ News1 이광호 기자


하지만 뚜껑을 열자 일본은 전세계의 예상을 깨뜨렸다.

일본은 조별리그 1차전에서 독일을 상대로 2-1로 역전승을 따내는 파란과 함께 출발했다. 2차전에서 코스타리카에 0-1로 패하며 주춤했으나 이날 다시 스페인마저 잡아내며 새 역사를 썼다.

일본 매체들은 엄청난 성과에 박수를 보냈다.

일본 스포니치 아멕스는 "강호 스페인과 독일을 제친 일본이 당당히 1위로 16강에 올랐다"며 "아시아 국가가 두 대회 연속 조별리그를 통과한 것은 일본이 처음"이라고 전했다.

일본 산케이 스포츠는 "일본이 스페인에 역전승을 거두고 자력으로 16강 토너먼트에 올랐다"며 "엄청난 성과다. 일본 열도가 환호하고 있다"고 엄지를 세웠다.

'사커 다이제스트'는 "모리야스호가 독일을 제압한 데 이어 다시 도하의 기적을 썼다. 당당히 조 1위로 16강에 올랐고, 일본 전체가 난리가 났다"고 전했다.



 

  • 0%
  • 0%
  • 코스피 : 2481.52하락 2.1218:05 02/09
  • 코스닥 : 784.58상승 4.618:05 02/09
  • 원달러 : 1260.40상승 0.318:05 02/09
  • 두바이유 : 81.93상승 1.4718:05 02/09
  • 금 : 1890.70상승 5.918:05 02/09
  • [머니S포토] 김기현·나경원 '화기애애 김나연대'
  • [머니S포토] 윤홍근·황대헌, ISU 세계쇼트트랙 대회 홍보대사 위촉식 참석
  • [머니S포토] 물코 트인 1기 신도시 재건축 …
  • [머니S포토] 늘봄학교 관련 교원·학부모 현장 간담회, 발언하는 이주호 부총리
  • [머니S포토] 김기현·나경원 '화기애애 김나연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