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일본, 스페인 꺾고 '죽음의 조' 1위…독일, 2연속 16강 좌절(종합)

전반 선제골 내줬으나 후반전 연속골로 2-1 역전승
아시아 국가 최초 2연속 16강 기염…스페인이 2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일(현지시간) 저녁 카타르 도하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3차전 스페인과 일본의 경기에서 2대1로 역전승을 거둔 일본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 일본은 조 1위로 16강 티켓을 따냈다. 2022.12.2/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1일(현지시간) 저녁 카타르 도하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3차전 스페인과 일본의 경기에서 2대1로 역전승을 거둔 일본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 일본은 조 1위로 16강 티켓을 따냈다. 2022.12.2/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1차전에서 독일 무너뜨렸던 일본이 최종 3차전에서 스페인까지 꺾으며 '죽음의 조'를 1위로 통과하는 대이변을 완성시켰다.

일본은 2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스페인과의 E조 조별리그 최종 3차전에서 2-1 역전 승리를 거뒀다.

전반 45분 동안 일방적으로 끌려가며 선제골을 내준 일본은 후반 3분 도안 리쓰, 후반 8분 다나카 아오의 연속골로 스페인을 무너뜨렸다.

당초 E조에서 선수들 다툴 것이라 예상된 독일, 스페인을 모두 제압한 일본은 2승1패(승점 6)를 기록하며 당당히 조 1위로 16강에 올랐다. 일본은 F조 2위 크로아티아와 8강 진출을 다투게 됐다.

일본에 일격을 당하면서 1승1무1패(승점 4?골득실 6)가 된 스페인은 독일(1승1무1패?승점 4?골득실 0)에 골득실에서 앞서 힘겹게 조 2위로 조별리그를 통과했다.

조 1위를 노리는 스페인은 주전 미드필더인 세르히오 부스케츠, 페드리, 가비 등을 변함없이 내세웠다. 그리고 최전방에는 높이와 힘이 좋은 알바로 모라타, 빠른 발을 자랑하는 니코 윌리엄스를 출전 시켰다.

앞선 2경기에서 모두 포백을 들고 나섰다가 경기 도중 스리백으로 변화를 줬던 일본은 처음부터 중앙 수비수 3명을 선발 출전시켰다.

경기 초반부터 스페인은 자신들이 자랑하는 유기적인 패스를 통해 공 점유율을 높이면서 일본을 압박했다. 계속해서 공격을 이어간 스페인은 전반 11분 일본의 골망을 흔들었다.

짧은 패스 후 세자르 아스필리쿠에타가 오른쪽 측면에서 넘긴 공을 모라타가 자유롭게 뛰어 올라 헤딩 슈팅, 선제골을 터뜨렸다. 이로써 모라타는 조별리그 3경기 연속 득점에 성공했다.

일본은 골을 내준 뒤에도 뒤로 잔뜩 물러서 역습을 노렸지만 패스가 번번이 상대 수비에 막혀 결정적인 득점 기회를 만들지 못했다.

1일(현지시간) 저녁 카타르 도하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3차전 스페인과 일본의 경기에서 2대1로 역전승을 거둔 일본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 일본은 조 1위로 16강 티켓을 따냈다. 2022.12.2/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1일(현지시간) 저녁 카타르 도하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3차전 스페인과 일본의 경기에서 2대1로 역전승을 거둔 일본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 일본은 조 1위로 16강 티켓을 따냈다. 2022.12.2/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일본이 라인을 내리자 스페인은 공 점유율을 높이면서 전진해 모라타, 다니 올모 등의 슈팅으로 일본 골문을 두들겼다. 하지만 좀처럼 추가 골을 넣지 못했다.

전반 내내 고전한 일본은 후반전 시작과 함께 도안 리쓰, 미토마 카오루를 투입하며 공격을 강화했다. 일본의 교체카드는 성공적이었다.

교체 투입된 도안이 후반 3분 스페인 골키퍼 우나이 시몬의 실수를 놓치지 않고 공을 차단한 뒤 강력한 슈팅으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기세를 높인 일본은 후반 8분 다나카 아오가 역전골을 터뜨렸다. 동점골을 넣은 도안이 반대편으로 낮게 깔아준 공을 미토마가 다시 골문 앞으로 보내자 다나카가 쇄도, 스페인 골망을 흔들었다.

일격을 당한 스페인은 후반 12분 모라타와 윌리엄스를 빼고 페란 토레스, 마르코 아센시오를 투입하며 공격에 변화를 줬다. 그러자 일본도 독일전 결승골을 넣은 아사노 다쿠마를 투입하며 맞불을 놨다.

급해진 스페인은 후반 23분 가비와 알레한드로 발데를 빼고 안수 파티, 조르디 알바를 넣었다. 이에 일본은 공격수 가마다 다이치를 빼고 수비수인 도미야스 다케히로를 투입, 수비를 강화했다.

일본은 남은 시간 10명이 스페인의 공격을 차분하게 막아내면서 1골 차 리드를 지켜 승리, 조 1위로 16강 진출권을 획득했다.

일본 다나카 아오가 1일(현지시간) 저녁 카타르 도하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3차전 스페인과 일본의 경기 후반전에서 역전골을 넣은 뒤 기뻐하고 있다. 2022.12.2/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일본 다나카 아오가 1일(현지시간) 저녁 카타르 도하 칼리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3차전 스페인과 일본의 경기 후반전에서 역전골을 넣은 뒤 기뻐하고 있다. 2022.12.2/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독일은 알코르의 알바이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코스타리카와의 경기에서 4-2로 이겼지만 탈락, 고개를 숙였다.

독일은 스페인에 골득실에서 밀린 조 3위로 2018년 러시아 월드컵에 이어 2개 대회 연속 조별리그 탈락하는 아픔을 맛봤다. 4년 전 독일은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한국에 0-2로 패배하며 1950년 브라질 대회에서 조별예선이 도입된 이후 처음으로 토너먼트 진출에 실패했었다.

코스타리카는 1승2패(승점 3), 조 최하위로 대회를 마쳤다.

앞선 2경기에서 승리하지 못한 독일이 16강 진출을 위해서 코스타리카전에서 승리하고, 스페인이 일본을 꺾어야 했다.

독일은 전반 10분 세르주 그나브리의 헤딩골로 앞서 나가며 16강 진출을 위한 좋은 출발을 했다. 하지만 추가 득점에 실패한 뒤 후반 13분과 후반 25분 연속 실점을 하면서 리드를 허용했다.

빠르게 반격에 나선 독일은 후반 28분 카이 하베르츠의 골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이어 후반 40분 하베르츠가 멀티골을 기록, 다시 앞서 나갔다. 앞선 상황에서도 독일은 공세를 늦추지 않았고 후반 44분 니클라스 퓔케루크의 골로 쐐기를 박았다.

하지만 독일은 경기 후 웃지 못했다. 같은 시간 펼쳐진 일본과 스페인의 경기에서 스페인이 패배하면서 독일은 명예 회복에 실패했다.

2연속 16강 진출에 실패한 독일. ⓒ AFP=뉴스1
2연속 16강 진출에 실패한 독일. ⓒ AFP=뉴스1




 

  • 0%
  • 0%
  • 코스피 : 2425.08하락 25.3923:59 01/31
  • 코스닥 : 740.49상승 1.8723:59 01/31
  • 원달러 : 1231.90상승 4.523:59 01/31
  • 두바이유 : 80.91하락 1.7223:59 01/31
  • 금 : 1945.30상승 6.123:59 01/31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 [머니S포토] 유연석X차태현, 유쾌한 멍뭉미 형제
  • [머니S포토] 이재명 "미분양 주택 분양가 매입, 부실 건설사 특혜"
  • [머니S포토] 박홍근 "검찰, 이재명 소환 세번째까지가 국민 상식"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