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인천-나트랑 하늘길 열렸다… 189석 규모 항공기 투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진에어가 인천-나트랑 하늘길을 새로 열었다. /사진=진에어
진에어가 인천-나트랑 노선의 첫 운항을 알리는 취항식을 열고 새 하늘길 공략에 나섰다.

2일 진에어에 따르면 전날 인천국제공항에서 인천-나트랑 노선 취항식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병률 대표이사, 김범호 인천국제공항공사 미래사업본부장, 김형신 인천국제공항공사 허브화전략처장, 김영일 인천국제공항공사 항공마케팅팀장 등 내·외빈들이 참석했다.

나트랑으로 향하는 첫 항공편을 구매한 고객 1명을 선정해 국내선 왕복 항공권 2매를 제공하고 탑승객 전원에게 기념품을 증정하는 등 현장 이벤트도 함께 열렸다.

나트랑으로 향하는 진에어 항공편은 인천국제공항에서 저녁 8시45분 출발하는 일정이며 189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가 투입된다. 진에어는 오는 20일까지 수·목·토·일요일 주 4회로 운영하고 같은달 21일부터는 매일 1회로 증편할 계획이다.

돌아오는 노선은 현지시각 기준 오전 1시10분 깜라인 국제공항을 출발해 인천공항에 오전 7시25분 도착하는 일정이다.

진에어 관계자는 "나트랑 노선 운항과 함께 동남아 노선을 점차 확대할 계획"이라며 "늘어나는 여행 수요에 맞춰 국제선 노선을 다양화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8.88상승 19.0818:05 02/02
  • 코스닥 : 764.62상승 13.6618:05 02/02
  • 원달러 : 1220.30하락 1118:05 02/02
  • 두바이유 : 83.60상승 2.6918:05 02/02
  • 금 : 1942.80하락 2.518:05 02/02
  • [머니S포토] '2022년 관세청 마약류 밀수 단속 동향은'
  • [머니S포토] 국악트롯요정 '김다현' 가슴 울리는 신보 '열 다섯' 선봬
  • [머니S포토] 2억화소 카메라 탑재한 '갤럭시 S23'
  • [머니S포토] 한 해 복 기원하는 입춘첩 붙이기
  • [머니S포토] '2022년 관세청 마약류 밀수 단속 동향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