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 보다 낫네" 은행주, 6% 배당수익률 노려볼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 국내 증시 상장 은행주의 배당 수익률이 평균 6.0%에 이를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사진=이미지투데이
올해 국내 증시에 상장한 은행주의 배당수익률이 평균 6.0%에 이를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4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IBK투자증권은 올해 연간 은행주의 평균 배당수익률 전망치를 7.5%로 내다봤다.

김은갑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은행주의 중간·분기배당 제외한 기말배당 전망치는 6.0%"라며 "코스피 배당수익률 전망치(2.4%)보다 월등히 높으며 최근 은행주 주가 상승으로 배당수익률 전망치가 다소 하락했지만 여전히 매력적인 수치"라고 분석했다.

김 연구원은 "기말배당 수익률이 높은 은행주는 배당락 후 주가 회복에 다소 시간이 소요될 수 있다"며 "이를 고려해 이달 말까지 배당 매력에 의한 주가 상승 또는 하방 경직성만 누리는 것도 투자 방법"이라고 조언했다.

분기와 중간배당을 제외하고 기말 배당수익률만 비교하면 대형주 중에선 우리금융과 기업은행 전망치가 7.3%로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지방은행인 DGB금융과 BNK금융은 8%를 웃돌 것이란 전망이다. 중간배당에 공을 들인 하나금융과 JB금융의 기말 배당수익률은 5%를 넘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분기배당이 정착되고 있는 신한지주, KB금융은 배당락 충격이 상대적으로 작을 것이기 때문에 중장기적 배당투자에 더 적합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은행주 내에서 중간배당과 분기배당 도입은 점차 확산될 것으로 보인다"며 "배당락에 대한 고민은 점차 감소할 것으로 보이지만 지금은 과도기적 시기라 단기적 배당 투자자는 배당락과 배당 수취에 대한 고민도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18:05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18:05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18:05 02/03
  • 두바이유 : 80.90하락 2.718:05 02/03
  • 금 : 1930.80하락 1218:05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