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한국에 호재…우루과이, 가나에 전반 2-0 리드 중

전반 26분 선제골, 6분 뒤 추가골까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환호하는 우루과이 대표팀 ⓒ AFP=뉴스1
환호하는 우루과이 대표팀 ⓒ AFP=뉴스1


(서울=뉴스1) 문대현 기자 = 우루과이가 가나를 상대로 전반에 연속골을 터트리며 앞서 나가고 있다. 한국으로서는 반가운 소식이다.

우루과이는 3일 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와코라의 알자누브 스타디움에서 시작된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최종전에서 가나에 2-0으로 앞서고 있다.

2차전까지 우루과이는 1무1패(승점 1)로 조 4위, 가나는 1승1패(승점 3)로 2위에 올라 있었다. 우루과이가 16강에 오르기 위해서는 반드시 가나를 잡아야 한다.

그리고 같은 시간 열리고 있는 한국-포르투갈전에서 한국이 비기거나 지길 바라야 한다.

반드시 승리해야하는 우루과이는 전반 초반부터 강하게 몰아붙였다. 전반 20분 가나에 페널티킥을 허용했지만 세르히오 로셰트 골키퍼가 안드레 아이유의 슈팅을 막아냈다.

실점 위기를 넘긴 우루과이는 전반 26분 선제골을 터뜨렸다. 역습 상황에서 루이스 수아레스가 슈팅한 공이 골키퍼에 막혀 흐르자 조르잔 데 아라스카에타가 몸을 날리며 헤딩, 가나 골망을 흔들었다. 우루과이의 이번 대회 첫 골이다.

기세를 높인 우루과이는 전반 32분 추가 득점에 성공했다. 첫 골을 넣었던 데 아라스카에타가 수아레스의 도움을 받아 하프 발리 슈팅으로 멀티골을 기록했다.

가나가 우루과이에게 승리한다면 한국은 포르투갈을 꺾어도 16강에 오를 수 없다. 일단 우루과이의 리드는 한국에게 반가운 소식이다.



 

  • 0%
  • 0%
  • 코스피 : 2452.75하락 31.2713:58 01/30
  • 코스닥 : 739.30하락 1.9513:58 01/30
  • 원달러 : 1228.20하락 3.113:58 01/30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3:58 01/30
  • 금 : 1929.40하락 0.613:58 01/30
  • [머니S포토] 마스크로 부터 3년만에 '해방'
  • [머니S포토] '마스크 벗고 활짝'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마스크로 부터 3년만에 '해방'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