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포르투갈전 쉬어간 김민재 "16강전 뛸 수 있을 것 같다"

부상으로 조별리그 최종전 결장
"권경원 형에게 고맙고 미안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의 경기에서 대한민국 김민재가 벤치에서 경기를 바라보고 있다. 2022.12.3/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2일 오후(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의 경기에서 대한민국 김민재가 벤치에서 경기를 바라보고 있다. 2022.12.3/뉴스1 ⓒ News1 이동해 기자


(알라이얀(카타르)=뉴스1) 안영준 기자 = 부상으로 포르투갈전에 나서지 못했던 수비의 핵심 김민재(나폴리)가 16강에는 나설 수 있을 것 같다는 견해를 밝혔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3일(이하 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포르투갈과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최종 3차전에서 2-1로 승리했다.

이로써 한국은 1승1무1패(승점 4?골득실 0?4득점)를 기록, 우루과이(1승1무1패·승점 4?골득실 0?2득점)에 다득점에서 앞선 조 2위를 차지,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지난 2010년 남아공 월드컵 이후 12년 만에 조별리그 통과다.

이 중요한 경기에 김민재는 함께 하지 못했다.

지난달 24일 펼쳐진 우루과이와의 조별리그 1차전에서 오른쪽 종아리에 통증을 호소한 김민재는 가나와의 2차전도 출전을 강행했으나 경기 막판 권경원(감바오사카)과 교체됐다.

이후 치료와 재활에 전념했지만 결국 컨디션이 완전치 않아 포르투갈전 명단에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워밍업조차 못한 김민재는 벤치에서 동료들의 승리를 지켜봤다.

경기 후 김민재는 "선수들 모두 준비를 잘해 만든 결과"라며 "경기 출전 여부를 더 빨리 결정했어야 했는데, 그러지 못해 미안했다. 특히 나 대신 오늘 수비를 책임져준 경원이형에게 고맙고 미안하다"고 밝혔다.

조 2위로 16강에 오른 한국은 오는 6일 오전 4시 G조 1위와 8강 진출을 다툰다. 포르투갈전에서 무리하지 않은 김민재는 16강 출전을 노린다. 포르투갈전에서 김영권(울산)이 부상으로 쓰러졌기 때문에 벤투호 입장에서 김민재의 복귀는 절실하다.

김민재는 "16강에 올라갔는데 잘 준비해서 경기에 나설 수 있도록 하겠다. 몸 상태를 지켜봐야하는데 뛸 수 있을 것 같다"며 출전에 강한 자신감을 보였다.



 

  • 0%
  • 0%
  • 코스피 : 2408.64상승 20.2912:25 03/22
  • 코스닥 : 810.15상승 7.6212:25 03/22
  • 원달러 : 1307.50하락 3.712:25 03/22
  • 두바이유 : 73.74상승 3.4312:25 03/22
  • 금 : 1941.10하락 41.712:25 03/22
  • [머니S포토] 근본부터 철저히…英 정통 오프로더 '그레나디어' 아시아 최고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근본부터 철저히…英 정통 오프로더 '그레나디어' 아시아 최고 공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