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야구' 영건 3인방 부재 최강 몬스터즈 위기…일일 알바생 긴급 투입 [N컷]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JTBC
JTBC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최강야구' 최강 몬스터즈가 인하대학교와 3차전을 앞두고 시작부터 위기에 직면한다.

오는 5일 오후 10시30분 방송되는 JTBC '최강야구'에서 최강 몬스터즈는 인하대학교와 3차전을 치른다.

앞서 최강 몬스터즈는 인하대와 1차전에서 충격의 패배를 당한 후 2차전을 승리로 이끌며 자존심 회복에 성공했다. 하지만 완벽한 승리를 위해서는 3차전에서 꼭 승리를 해야 하는 상황이다.

인하대도 위닝 시리즈(특정 팀과 세 번 연속 진행된 경기에서 두 경기를 이기는 것)를 위해 휴일까지 반납하며 맹훈련을 했다. 그뿐만 아니라 실전 경험을 쌓기 위한 연습 경기까지 치르며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반면 최강 몬스터즈는 시작부터 위기에 놓였다. '영건 3인방' 류현인이 프로 구단 행사, 윤준호가 U-23 훈련, 최수현이 독립리그 대회에 참석하고, '타격 천재' 정성훈이 해설위원을 맡게 돼 인하대와 3차전 경기에 함께 뛸 수 없기 때문. 최강 몬스터즈는 긴급히 지석훈을 일일 아르바이트생으로 고용했지만, 불안감은 여전한 상황이다.

이에 최강 몬스터즈는 긴급 구원타자를 투입하며 연패를 끊기 위한 총력전에 나선다. 추가로 고용한 선수는 단단한 수비벽을 자랑하는 젊은 '영건'으로, 그가 지석훈과 더불어 최강 몬스터즈 에이스 4인방의 부재를 대신할 수 있을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최강야구'는 이날 오후 10시30분 방송된다.



 

  • 0%
  • 0%
  • 코스피 : 2425.08하락 25.3915:32 01/31
  • 코스닥 : 740.49상승 1.8715:32 01/31
  • 원달러 : 1231.90상승 4.515:32 01/31
  • 두바이유 : 82.63하락 1.5415:32 01/31
  • 금 : 1939.20하락 6.415:32 01/31
  • [머니S포토] 유연석X차태현, 유쾌한 멍뭉미 형제
  • [머니S포토] 이재명 "미분양 주택 분양가 매입, 부실 건설사 특혜"
  • [머니S포토] 박홍근 "검찰, 이재명 소환 세번째까지가 국민 상식"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국힘 원내대책회의 발언
  • [머니S포토] 유연석X차태현, 유쾌한 멍뭉미 형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