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락 대구공장서 근로자 사망사고… 노동부, 중대재해처벌법 조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비락의 대구공장에서 60대 노동자가 사망하면서 고용노동부가 중대재해처벌법 위반 여부를 조사한다. 사진은 공장에서 근무하는 노동자들로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 없음./사진=이미지투데이
식품업체 비락의 대구공장에서 노동자 사망 사고가 발생했다. 노동 당국은 중대재해처벌법 위반 여부에 대한 조사에 나섰다.

4일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40분쯤 대구시 달성군에 있는 비락 대구공장에서 60대 노동자 A씨가 리프트 설비에 몸이 끼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다.

당시 A씨는 납품 후 입고된 우유 박스를 세척실로 옮기기 위한 작업을 하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파악된다. 세척실로 이송하는 리프트 설비에서 우유 박스를 옮기다가 아래로 떨어져 리프트 설비에 몸이 끼인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구조 후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숨을 거뒀다.

비락은 상시 근로자는 50인 이상 사업장으로 중대재해처벌법 적용 대상이다.

지난 1월 시행된 중대재해처벌법은 노동자 사망사고 등 중대재해 발생 시 사업주나 경영 책임자가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 의무를 위반한 것으로 드러나면 형사처벌을 할 수 있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상시 근로자 50인 이상(건설업은 공사금액 50억원 이상) 사업장에서 근로자 사망 등 산업재해가 발생하면 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의무를 다하지 않은 사업주·경영책임자를 1년 이상의 징역 또는 10억원 이하의 벌금에 처할 수 있도록 했다.

노동부는 정확한 사고 원인을 파악하며 업체 측의 중대재해처벌법과 산업안전보건법 위반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연희진
연희진 toyo@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유통팀 연희진입니다. 성실하고 꼼꼼하게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0.47하락 33.5518:05 01/30
  • 코스닥 : 738.62하락 2.6318:05 01/30
  • 원달러 : 1227.40하락 3.918:05 01/30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30
  • 금 : 1922.90하락 6.518:05 01/30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부의의 건' 野 단독 처리속에...
  • [머니S포토] 박홍배 "영업시간 코로나19 이전으로 돌아갈 수 없어"
  • [머니S포토] 영화 '카운트' 주역들의 파이팅!
  • [머니S포토] 마스크로 부터 3년만에 '해방'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부의의 건' 野 단독 처리속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