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환율전망] 고용 호조에도 약보합세… 3원 하락 출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S DB
원/달러 환율이 달러 약세와 FOMC를 앞둔 경계 등이 혼재되면서 보합권 내 등락을 보일 전망이다.

키움증권은 5일 미국 뉴욕 차액결제선물환(NDF) 1개월물이 1297.90원으로 3원 하락 출발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날 달러화는 예상보다 양호한 고용에 상승세를 보였으나 12월 FOMC에서 금리 인상폭을 축소할 것이라는 전망이 유지되면서 약보합권으로 전환했다.

김유미 키움증권 연구원은 "미국 11월 비농가 신규고용은 26.3만명을 기록하며 전월(28.4만명)과 시장 예상치를 상회했다"며 "실업률은 3.7%로 낮은 수준을 유지한 가운데 시간당 임금상승률은 추가로 확대됐다"고 설명했다.

김 연구원은 "예상보다 양호한 고용 보고서에 달러는 강세를 보였으나 고용 호조에도 12월 FOMC에서 정책금리 인상은 50bp에 그칠 것이라는 전망이 유지되면서 달러는 상승폭을 반납했다"고 덧붙였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18:05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18:05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18:05 02/03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3
  • 금 : 1876.60하락 54.218:05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