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바이낸스에 위믹스 맡긴다… 수탁 관리로 투명성 강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위메이드가 바이낸스 기업대상 서비스(Binance Institutional Services)와 협의를 마치고 바이낸스 커스터디 서비스 이용을 결정했다고 지난 4일 전했다. /사진=위메이드
위메이드가 자사 암호화폐 '위믹스' 유통량의 투명성·안정성을 강화하기 위해 바이낸스 커스터디 서비스로 '제3자 검증'을 받는다. 위믹스는 최근 유통량 불일치 문제가 불거지며 국내 4대 가상자산 거래소로부터 거래지원이 종료될 위기에 처했다.

위메이드는 바이낸스 기업대상 서비스(Binance Institutional Services)와 협의를 거쳐 바이낸스 커스터디 서비스 이용을 결정했다고 지난 4일 전했다. 바이낸스 커스터디는 가상자산 신탁 서비스로 지난해 12월 출범했다. 기관투자자를 대신해 금융자산을 관리한다.

이번 결정은 위믹스의 자체 관리 시스템을 강화하는 다양한 방식의 일환이다. 위메이드는 기술적 절차가 완료되면 이르면 다음주부터 위믹스는 바이낸스 커스터디를 통한 관리 시스템으로 전환된다.

회사는 ▲기간별 위믹스 예상 유통량 업데이트 ▲상시 공시시스템 강화 ▲커스터디 업체에 위믹스 재단 보유물량 수탁 등 자체 관리 시스템 강화 약속을 성실히 이행, 위믹스의 안전성과 투명성을 강화해 메가 에코 시스템 생태계를 확장할 계획이다.

위메이드는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들이 지난 10월 말 위믹스를 투자 유의종목으로 지정한 이후 "제3의 커스터디 업체를 통해 위믹스 수탁 관리 및 유통량에 변화를 줄 수 있는 모든 사항에 대해 사전 및 직후 공시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세계 최고 수준의 보안과 솔루션을 겸비한 바이낸스 커스터디 서비스를 통해 위믹스 생태계를 검증할 수 있는 시스템 구축의 초석을 마련하겠다"며 "이번 사태와 같은 일이 재발될 가능성을 원천적으로 차단할 수 있는, 완전하게 투명한 위믹스 유통량 관리 시스템을 확립해 가고 있다"고 전했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