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제54회 국가조찬기도회 참석… "법과 원칙 바로 세울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서열 대통령이 5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호텔 서울 파르나스에서 개최된 '제54회 국가조찬기도회'에 참석해 '자유민주주의 수호'를 강조했다. 사진은 이날 해당 기도회에서 인사말하는 윤 대통령. /사진=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제54회 국가조찬기도회'에 참석해 사회적 약자 계층들을 보호하기 위한 법과 원칙을 바로 세우겠다고 약속했다.

윤 대통령은 5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호텔 서울 파르나스에서 개최된 기도회에서 "자유와 연대의 정신이 살아 숨 쉬고 법과 원칙이 바로 서는 나라를 만들어갈 것"이라며 "그것이 우리 사회의 진정한 약자들을 보듬는 길이고 지금의 복합 위기를 극복해나가는 길"이라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우리를 둘러싼 대내외적 환경이 녹록지 않지만 더 나은 미래를 향해 나아가고자 모두가 노력하고 있다"며 "우리의 노력이 더 큰 결실을 맺고 따뜻한 온기가 나라 구석구석 스며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그는 "우리 국민과 국가를 위하는 길이라면 어떠한 어려운 길이라도 마다하지 않고 걸어갈 것"이라며 "제가 처음 정치에 발을 딛었을 때의 다짐인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하겠다'라는 소명을 이 자리에 서서 다시 새긴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윤 대통령은 "이 소명을 받드는 것이 예수님이 가르침을 실천하는 것과 다르지 않다고 늘 생각해왔다"며 "거룩한 예수님의 사랑으로 대한민국이 다시 한번 새롭게 도약할 수 있도록 성도 여러분께서도 지혜를 모아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그는 "역사의 고비마다 큰 힘이 되어준 한국교회가 온 세상에 빛을 밝히는 등불이 될 것"이라며 "수천만의 기도하는 마음이 바로 오늘의 대한민국을 만들었듯이 오늘 이 기도회가 이 나라의 미래와 번영을 기원하는 은혜로운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국가조찬기도회는 지난 1966년 시작돼 56년 동안 이어진 초교파 기독교 성도 모임이다. 국민과 국가를 위해 기도하면서 연 1회 대통령 부부를 초청해 기도회를 이어오고 있다. 윤 대통령은 지난해 12월2일 국민의힘 대선후보 신분으로 국가조찬기도회에 참석한 바 있다.


 

박정경
박정경 p980818@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박정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3.06하락 1.8811:53 03/29
  • 코스닥 : 837.19상승 3.6811:53 03/29
  • 원달러 : 1299.40상승 0.611:53 03/29
  • 두바이유 : 77.89상승 3.1211:53 03/29
  • 금 : 1973.50상승 19.711:53 03/29
  • [머니S포토] '주69시간 NO, 주4.5일제 YES'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첫 정규 솔로로 컴백한 뱀뱀
  • [머니S포토] 김형두 "검수완박 입법 절차 우려됐다"
  • [머니S포토] '주69시간 NO, 주4.5일제 YES'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