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폭격에 우크라 500여곳 암흑… "동부 하르키우주 심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크라이나에서 최소 500곳이 러시아의 폭격으로 정전된 것으로 파악됐다. 사진은 러시아의 폭격으로 정전된 우크라이나 도네츠크주 소재 민가 모습. /사진=로이터
러시아군의 폭격으로 우크라이나에서 최소 500곳이 정전된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 4일(이하 현지시각) AFP통신에 따르면 예브헨 에닌 우크라이나 내무부 차관은 이날 "적들(러시아군)이 국가의 필수 기반 시설을 공격하고 있다"며 "현재 우크라이나 507곳은 전기 공급을 받지 못하고 있다"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동부 하르키우주에서는 최소 110곳이 정전됐다. 치열한 전투가 펼쳐지고 있는 우크라이나 동부 도네츠크와 남부 헤르손에서도 정전 사태가 심각한 것으로 알려졌다.

러시아군은 최근 우크라이나 기반시설을 집중 폭격하고 있다. 우크라이나는 이 같은 러시아의 공격이 민간인들을 위기로 몰아넣기 위함이라며 '대러 제재 강화'를 촉구하고 있다.

서방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자금줄을 옥죄기 위해 원유 가격 상한제를 도입한다는 방침이다. 지난 2일 유럽연합(EU)은 러시아산 원유에 대한 가격 상한을 60달러(약 7만7000원)로 최종 합의했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8.88상승 19.0815:30 02/02
  • 코스닥 : 764.62상승 13.6615:30 02/02
  • 원달러 : 1220.30하락 1115:30 02/02
  • 두바이유 : 83.60상승 2.6915:30 02/02
  • 금 : 1942.80하락 2.515:30 02/02
  • [머니S포토] '2022년 관세청 마약류 밀수 단속 동향은'
  • [머니S포토] 국악트롯요정 '김다현' 가슴 울리는 신보 '열 다섯' 선봬
  • [머니S포토] 2억화소 카메라 탑재한 '갤럭시 S23'
  • [머니S포토] 한 해 복 기원하는 입춘첩 붙이기
  • [머니S포토] '2022년 관세청 마약류 밀수 단속 동향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