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투자증권, 서버관리 부실 금감원 제재… 1억원 이상 과태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금융감독원이 유진투자증권에 대해 전자금융거래 안전 미흡을 이유로 1억원이 넘는 과태료를 부과했다./서울 여의도 유진투자증권 사옥. /사진=머니S DB
금융감독원이 유진투자증권에 대해 전자금융거래 안전 미흡을 이유로 기관주의와 과태료 1억2000만원을 부과했다.

5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금감원은 유진투자증권 부문검사를 통해 전자금융거래의 안전성 확보의무 위반 사항을 적발했다. 이에 임원 1명에게 주의, 직원 3명에게 견책 등의 제재를 부과했다.

금감원 검사 결과 유진투자증권은 공개용 웹서버에 대한 보안관리 소홀로 정보 유출, 해킹 공격 등을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웹방화벽에서 비정상적인 서비스 요청이 탐지됐음에도 모니터링을 실시하지않은 점도 발견됐다.

이외에도 미흡한 해킹 방지대책으로 내부통신망 서버가 악성코드에 감염되기도 했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1.95상승 13.7613:18 02/07
  • 코스닥 : 773.40상승 12.0713:18 02/07
  • 원달러 : 1256.00상승 3.213:18 02/07
  • 두바이유 : 78.36하락 1.4113:18 02/07
  • 금 : 1879.50상승 2.913:18 02/07
  • [머니S포토] 與 지도부·당대표 후보 총 집결…전당대회 비전발표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분향소 철거 시도 중단하라'
  • [머니S포토] 이복현 금감원장 "은행지주 지배구조 감독·소통 강화할 것"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첫날…인사 나누는 한덕수 총리·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與 지도부·당대표 후보 총 집결…전당대회 비전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