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 전용 손잡이"… '나는 솔로' 9기 광수♥영숙, 껌딱지 됐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나는 솔로' 9기 광수·영숙 커플이 근황을 전했다. /사진=영숙 인스타그램
'나는 솔로'에서 인연을 맺은 9기 광수·영숙 커플이 귀여운 일상을 전했다.

영숙은 지난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내 지하철 손잡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지하철에서 광수의 팔을 꼭 붙잡고 있는 영숙의 모습이 담겼다. 영숙은 높은 손잡이 대신 광수의 팔을 선택한 것으로 보인다. 이에 영숙은 "잡으면 힘주는 게 귀여운 포인트"라고 덧붙이며 광수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광수·영숙 커플은 SBS PLUS·ENA PLAY 예능프로그램 '나는 솔로' 9기에서 옥순과 삼각관계를 형성하며 화제를 모았지만 끝내 광수가 영숙을 최종 선택하며 커플로 이어졌다. 이후 두 사람은 본격적인 럽스타그램을 시작하며 달콤한 일상을 공유하고 있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5:32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5:32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5:32 01/27
  • 두바이유 : 83.23하락 0.2915:32 01/27
  • 금 : 1930.00하락 12.615:32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