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원스키장, 오는 9일 22/23 겨울시즌 본격 오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하이원스키장 곤돌라 전경 /사진제공=강원랜드

하이원리조트(대표 이삼걸)가 최근 추워진 날씨에 본격 제설을 시작해 오는 9일 하이원스키장 22/23시즌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총길이 21km에 달하는 하이원의 슬로프 18면은 초급자부터 상급자까지 다양한 난이도로 구성돼 있으며, 이번 22/23 시즌에는 고객들의 선호도가 높은 15개의 슬로프를 운영할 예정이다.

오는 9일에는 스키장 오픈과 동시에 중급 코스인 아테나2와 초급 코스인 아테나3-1 슬로프를 먼저 열어 겨울 시즌을 기다렸던 고객들을 맞이한다.

또한, 스키를 타지 않고도 설원을 즐길 수 있도록 해발 1,270m에 온가족이 함께 이용할 수 있는 테마파크 '스노우월드'를 운영한다.

스노우월드는 하이원탑에서 마운틴 허브까지 내려오는 아테나 슬로프 구간에 약 2만㎡ 규모로 조성되어 있으며, 여럿이 함께 탑승할 수 있는 래프팅 썰매, 동심으로 돌아갈 수 있는 얼음썰매와 포토존, 휴식공간인 이글루 놀이터 등을 즐길 수 있다.

이와 함께, 헬멧 무료 대여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고객과 근로자 모두가 안전한 스키장을 위해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지난 11월 16일에는 고객 안전을 위해 슬로프에서 사전 리프트 승객 구조 훈련을 실시했으며, 슬로프 사고다발지역에 2~3중으로 안전펜스를 설치하고 고객들을 이송하는 리프트 6기와 곤돌라 3기의 안전센서와 전기부품 교체 및 시운전을 마쳤다.

또한, 마운틴 곤돌라에는 기상관측 장비를 탑재한 캐빈을 국내 최초로 도입해 근로자의 안전까지 꼼꼼하게 챙겼다. 이전까지는 직원들이 수십 미터 높이 철탑에 올라가 기온을 측정해 왔다.

정병선 레저영업실장은 "해발 1,340m에 위치한 하이원스키장은 명품설질로 정평이 나있는 만큼 올해도 고객들에게 최적의 설질을 제공하기 위해 팬 제설기 72대와 건 제설기 700여 대, 정설 장비 14대 등을 운영할 예정"이라며 "안심하고 찾을 수 있는 명품 스키장이 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강원=손정환
강원=손정환 stampeople@mt.co.kr

머니S 강원지사 손정환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