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만난 푹 베트남 주석 "성공적 회담…관계 격상 기쁜 소식"

대통령실서 수교 30주년 정상회담
"한국 무상원조와 차관 공여에 사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대통령과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이 5일 오후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한-베트남 정상회담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2.12.5/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윤석열 대통령과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이 5일 오후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한-베트남 정상회담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2022.12.5/뉴스1 ⓒ News1 오대일 기자


(서울=뉴스1) 정지형 기자 =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국가주석은 5일 윤석열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진행한 뒤 "아주 성공적인 회담을 가졌다"고 평가했다.

푹 주석은 이날 용산 대통령실에서 한-베트남 정상회담 이후 열린 공동언론발표에서 "화기애애하고 개방적인 분위기 속에서 양자 관계와 공동 관심사인 역내 세계 현안을 깊이 논의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푹 주석은 "더 밝은 미래를 향해 나아가는 정신으로 윤 대통령과 양국 관계를 포괄적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하기로 했다"며 "이 자리에서 함께 나누고 싶은 기쁜 소식"이라고 말했다.

푹 주석은 한국과 향후 협력을 증진시킬 방안도 논의했다고 발표했다.

그는 "고위급을 비롯해 각급의 교류, 접촉, 상호방문을 다양하고 유연한 방식으로 성사하기로 했다"며 "양자 관계와 역내 세계 정세에 대해 적시에 정보를 공유하고 의견을 교환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푹 주석은 특히 개발 협력 분야에서 양국이 힘을 모으기로 한 것에 의미를 부여했다.

푹 주석은 "베트남은 한국의 무상원조와 양허성 차관 공여에 사의를 표하고자 한다"며 "그러한 지원은 형편이 어려운 지역을 포함해 모든 지역에 개발 성과를 가져다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베트남 기획투자부와 한국 기획재정부가 '금융 협력 프레임워크'를 체결하는 것을 환영하고 높이 평가한다"고 말했다.

한국 정부는 금융 협력 프레임워크을 통해 국내 기업 관심도가 높은 120억달러 규모 15개 사업을 대상으로 대외경제협력기금과 경협증진자금을 연계한 지원을 추진하기로 했다.

푹 주석은 아울러 "다자 협력과 관련해 역내 세계 다자 무대에서 지속적인 협력 강화에 합의했다"며 "대화와 협력, 그리고 유엔안보리 결의안에 기반한 한반도 비핵화 목표를 추진해 역내 세계 평화와 안정, 발전에 기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그는 "포괄적 전략적 동반자 관계가 양국 관계에 새로운 장을 열어주고, 양국 국민의 이익과 역내 세계 평화와 안정, 발전에 적극 기여할 것을 확신한다"고 말했다.

푹 주석은 윤 대통령에게는 "베트남 고위 인사를 대표해 베트남을 조기에 방문해주시기를 초청한다"고 밝혔다.

한국과 베트남은 이날 정상회담을 통해 포괄적 전략적 동반자 관계에 관한 공동선언문을 채택하고 교류와 협력을 강화하기로 뜻을 모았다.



 

  • 0%
  • 0%
  • 코스피 : 2434.94상승 25.7218:05 03/28
  • 코스닥 : 833.51상승 5.8218:05 03/28
  • 원달러 : 1298.80하락 2.718:05 03/28
  • 두바이유 : 74.77하락 0.3718:05 03/28
  • 금 : 1953.80하락 3018:05 03/28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첫 정규 솔로로 컴백한 뱀뱀
  • [머니S포토] 김형두 "검수완박 입법 절차 우려됐다"
  • [머니S포토] 노동부 이정식 "불공정·불합리 관행 근절시 노사 모두 윈-윈"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