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운세] 2022년 12월 6일 띠별 운세

77년생, 직접 발로 뛰어야 합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늘의 운세] 2022년 12월 6일 띠별 운세

2022년 12월 6일 (음력 11월 13일)
정동근 (한국역술인협회 부회장)

쥐띠

36년 병자생 장갑과 목도리는 필수입니다.
48년 무자생 강추위 감기 주의해야 합니다.
60년 경자생 마음이 좋지 않습니다.
72년 임자생 마음에 비가 내립니다.
84년 갑자생 반드시 해결할 것입니다.
96년 병자생 시간이 너무 늦춰져서는 안됩니다.

소띠

37년 정축생 조급한 마음이 듭니다.
49년 기축생 극복해야 합니다.
61년 신축생 도와주셔야 합니다.
73년 계축생 간절히 바랍니다.
85년 을축생 발만 동동 구르겠습니다.
97년 정축생 해결방법을 찾아야 합니다.

범띠

38년 무인생 명상을 하도록 하세요.
50년 경인생 검진을 받도록 하세요.
62년 임인생 파란만장할 수 있습니다.
74년 갑인생 다 괜찮아질 것입니다.
86년 병인생 생활을 해나가야 합니다.
98년 무인생 멈춰서는 안 됩니다.

토끼띠

39년 기묘생 적당한 게 좋습니다.
51년 신묘생 말만 너무 앞서서도 안 됩니다.
63년 계묘생 차분히 때를 기다려야 합니다.
75년 을묘생 숨을 고르도록 하세요.
87년 정묘생 손발이 맞아야 합니다.
99년 기묘생 눈이 슬프겠습니다.

용띠

40년 경진생 기운을 내야 합니다.
52년 임진생 절대 잊지 마세요.
64년 갑진생 간절함이 있습니다.
76년 병진생 실타래처럼 연결되어 있습니다.
88년 무진생 두려워하지 마세요.
00년 경진생 밑거름이 되어야 합니다.

뱀띠

41년 신사생 넘어가지 마세요.
53년 계사생 속지 마세요.
65년 을사생 구설수를 조심하세요.
77년 정사생 직접 발로 뛰어야 합니다.
89년 기사생 상황에 맞게 대처해야 합니다.
01년 신사생 밝아지세요.

말띠

42년 임오생 절대로 무너지지 않습니다.
54년 갑오생 이길 것입니다.
66년 병오생 신경쓰지 마세요.
78년 무오생 믿음은 강한 에너지입니다.
90년 경오생 할 일이 점점 늘어나겠습니다.
02년 임오생 심사숙고해야 합니다.

양띠

43년 계미생 홀리지 마세요.
55년 을미생 현재가 중요합니다.
67년 정미생 여행을 계획해보세요.
79년 기미생 기회를 잡으세요.
91년 신미생 독단적이면 안 됩니다.
03년 계미생 신기루가 보이겠습니다.

원숭이띠

44년 갑신생 감정을 들어내지 마세요.
56년 병신생 길고 짧은 건 대봐야 압니다.
68년 무신생 허기가 질 수 있겠습니다.
80년 경신생 최선을 다하세요.
92년 임신생 의견을 합쳐보세요.
04년 갑신생 분위기에 넘어가지 마세요.

닭띠

45년 을유생 흥겹습니다.
57년 정유생 오뚝이처럼 일어납니다.
69년 기유생 슬픔을 간직하세요.
81년 신유생 하지 못할 일도 없습니다.
93년 계유생 다양한 직업이 있습니다.

개띠

46년 병술생 손에 온기를 불어넣어 주세요.
58년 무술생 심란할 수 있습니다.
70년 경술생 기회는 한 번일 수 있습니다.
82년 임술생 부족할 수 있습니다.
94년 갑술생 실수할 수 있습니다.

돼지띠

47년 정해생 주시하세요.
59년 기해생 보이스피싱을 조심하세요.
71년 신해생 하나는 알고 둘은 모릅니다.
83년 계해생 촛불이 되어주세요.
95년 을해생 밝은 빛이 살아날 것입니다.



 

  • 0%
  • 0%
  • 코스피 : 2418.93상승 1.9713:55 03/23
  • 코스닥 : 821.07상승 7.6413:55 03/23
  • 원달러 : 1280.50하락 27.213:55 03/23
  • 두바이유 : 74.59상승 0.8513:55 03/23
  • 금 : 1949.60상승 8.513:55 03/23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 [머니S포토]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
  • [머니S포토] 국토위 전체회의, 발언하는 원희룡 국토부 장관
  • [머니S포토] 이종섭  장관 "북한이 어제 쏜 순항미사일은 4발"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