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환율전망] 달러 강세·대외 불안심리 영향… 12원 상승 출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S DB
원/달러 환율이 달러 강세와 대외 불안심리 등에 상승세를 보일 전망이다.

키움증권은 6일 미국 뉴욕 차액결제선물환(NDF) 1개월물이 1305.20원으로 12원 상승 출발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날 달러화는 미국 ISM서비스업 지수 개선으로 연준 긴축 우려를 다시 자극하면서 국채금리 상승과 함께 강세를 나타냈다.

김유미 키움증권 연구원은 "미국 11월 ISM서비스업지수는 56.5를 기록하면서 시장 예상(53.5)과 전월(54.4) 수치를 모두 상회했다"며 "세부항목 중 고용지수도 다시 기준선을 상회하면서 연준 긴축이 장기화될 수 있다는 우려가 재부각됐다"고 설명했다.

김 연구원은 "이에 미국채금리가 상승하고 뉴욕증시 하락 등 안전자산 수요가 유입되면서 달러는 강세를 보였다"고 덧붙였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