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BA, 출범 4년만에 '대한민국 스포츠산업대상' 대상 수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로당구협회(PBA) 장상진 부총재가 지난 5일 서울 올림픽파크텔에서 열린 스포츠산업 대상애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사진은 시상식에 참석한 장 부총재(왼쪽부터), 조현재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 조용만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 LPBA 이미래. /사진=PBA
프로당구협회(PBA?총재 김영수)가 '대한민국 스포츠산업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PBA는 지난 5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파크텔 올림피아홀에서 열린 제18회 대한민국 스포츠산업대상 시상식에서 대회 최고의 영예인 국무총리 대상을 수상했다.

대한민국 스포츠산업대상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주관한다. 스포츠산업 발전에 공헌한 우수 스포츠산업체를 발굴해 시상하고 사기를 진작하고 국가 경쟁력 제고를 위해 지난 2005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다. 스포츠 분야에서는 높은 권위를 자랑한다.

PBA는 출범 4년차다. 이번 수상은 비교적 출범 초장기임에도 정부로부터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주목받고 있다. PBA는 지난 2017년 '프로당구 추진위원회'를 발족하며 밑그림을 그렸다.

이어 2019년 6월 파나소닉 PBA-LPBA 오픈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프로당구 투어의 시작을 알렸다. 이듬해에는 PBA 팀리그도 출범시켰고 현재 각 분야 대기업 등이 후원하는 8개 구단이 활동하고 있다. 당구 종목에 새 지평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밖에 PBA는 투어 때마다 획기적인 스포츠 마케팅과 이벤트 등 스포츠 서비스업 활성화와 시장 확대에 기여한 점도 인정을 받았다.

문체부는 PBA에 대해 세계 최초 캐롬(3쿠션) 프로 단체를 출범해 당구 스포츠 한류 기반 구축에 기여했다고 평가했다. 당구 종목을 프로 스포츠 이미지로 탈바꿈한 것은 물론 당구의 생활 스포츠화를 촉진한 점, 프로당구선수 직업 창출에 기여한 점, 국산 당구용품을 공식 경기용품으로 채택해 국산 당구용품 경쟁력을 강화하고 국내 용품 산업의 이미지 제고에 기여한 점 등에 대해서도 높이 평가했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9.06상승 10.1815:17 02/03
  • 코스닥 : 766.37상승 1.7515:17 02/03
  • 원달러 : 1229.10상승 8.815:17 02/03
  • 두바이유 : 80.90하락 2.715:17 02/03
  • 금 : 1930.80하락 1215:17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민주당 장외투쟁 관련 발언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