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악성재고' 드릴십 1척 매각 성공…"경영부담 해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중공업이 드릴십 1척을 매각했다. 사진은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드릴십. /사진=삼성중공업
삼성중공업이 선주사의 일방적인 계약 취소로 재고를 떠안게 됐던 드릴십 일부를 처분했다.

삼성중공업은 이탈리아 전문 시추선사인 사이펨(Saipem)에 드릴십 1척을 2991억원에 매각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에 매각한 드릴십은 삼성중공업이 지난해 6월 사이펨과 매입 옵션부로 2년간 용선 계약을 체결한 산토리니(Santorini)다.

삼성중공업은 지난 5월 국내 사모펀드(PEF)가 설립한 '큐리어스 크레테'(Curious Crete Ltd)에 드릴십 4척을 약 1조원에 매각했다.

큐리어스 크레테는 국제유가 강세로 심해유전 개발에 필요한 드릴십 수요 증가에 힘입어 이 중 2척 매각을 성사시켰으며 잔여 2척의 매각 협상도 순조롭게 진행하고 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이번 매각으로 드릴십 경영부담을 해소하게 됐다" 면서 "추가 유동성을 확충하게 된 만큼 경영 정상화에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425.08하락 25.3923:59 01/31
  • 코스닥 : 740.49상승 1.8723:59 01/31
  • 원달러 : 1231.90상승 4.523:59 01/31
  • 두바이유 : 80.91하락 1.7223:59 01/31
  • 금 : 1945.30상승 6.123:59 01/31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 [머니S포토] 유연석X차태현, 유쾌한 멍뭉미 형제
  • [머니S포토] 이재명 "미분양 주택 분양가 매입, 부실 건설사 특혜"
  • [머니S포토] 박홍근 "검찰, 이재명 소환 세번째까지가 국민 상식"
  • [머니S포토] 비비지, 계묘년 토끼해 맞아 미니3집 '베리어스'로 컴백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