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건강보험 가입문턱 낮췄다… "3개월 내 의사소견 등만 확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해상이 건강보험 가입 기준을 낮춰 고객 확보에 나섰다. 사진은 현대해상 광화문사옥./사진=현대해상

현대해상이 보험가입에 제약이 있는 유병자를 위해 질문사항을 대폭 축소한 '간편한305건강보험'을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신상품은 질문을 2가지로 줄여 가입 문턱을 낮췄다. 기존 간편심사보험은 2~5년 내에 '입원, 수술' 여부를 확인하고 경증질환으로 인정되는 경우에만 가입이 가능했다.

신상품은 3개월 이내 의사 소견(입원, 수술, 추가검사)과 5년 이내 6대 중대질병(암, 뇌졸중증, 협심증, 심근경색증, 심장판막증, 간경화증) 치료이력만 확인한다.

15세부터 90세까지 가입이 가능하고 최대 100세까지 보장한다 보험기간은 5년과 10년, 15년, 20년, 30년만기 갱신형 또는 90세, 95세, 100세만기 중에 선택할 수 있다.

종합형 상품으로 니즈가 높은 심뇌혈관질환 담보를 포함해 각종 진단 및 수술비, 최신 암치료 트렌드를 반영한 담보 모두가 가입 가능하다. 특히 위, 간, 폐, 대장, 비뇨기관 등 암 발병률이 높은 부위별 암진단 담보를 신설하여 효율적인 비용으로 집중적으로 보장받을 수 있다.

보험료는 20년 갱신형 기준으로 50세 남성 7만원, 여성 4만5000원대로 암, 심뇌혈관질환 및 주요 수술비 담보 구성이 가능하다.

현대해상 윤경원 장기상품1파트장은 "이번 신상품 출시와 기존 상품 경쟁력 강화를 통해 보험가입 니즈가 큰 유병자 고객들에게 더욱 다양한 선택의 기회를 제공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을 중심으로 하는 효율성 높은 상품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68.88상승 19.0823:59 02/02
  • 코스닥 : 764.62상승 13.6623:59 02/02
  • 원달러 : 1220.30하락 1123:59 02/02
  • 두바이유 : 80.90하락 2.723:59 02/02
  • 금 : 1930.80하락 1223:59 02/02
  • [머니S포토] 국악트롯요정 '김다현' 가슴 울리는 신보 '열 다섯' 선봬
  • [머니S포토] 2억화소 카메라 탑재한 '갤럭시 S23'
  • [머니S포토] 한 해 복 기원하는 입춘첩 붙이기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