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림 그린 지 12년인데… 솔비 "바보 만들어" 오열한 이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겸 화가 솔비(권지안)가 자신에 대한 편견을 고백하며 오열했다. /사진=MBN 예고편 캡처
가수 겸 화가 솔비(본명 권지안)가 자신을 둘러싼 편견에 오열했다. 지난 5일 방송된 MBN '뜨겁게 안녕' 방송말미 공개된 다음회 예고편에는 화가로 활발히 활동중인 솔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예고 영상에서 솔비는 자신의 고민에 대해 "그림을 그린 지 12년이 됐는데 편견이 진짜 많았다"며 "'솔비 그림이래' 하면 '너 데생할 줄 알아? 사과는 그릴 줄 알아?' 한다"고 고백했다.

솔비는 "나 그림 열심히 하는데 왜 자꾸 날 바보로 만들지"라며 눈물을 보였다. 호스트인 유진 또한 눈시울을 붉혔고, 은지원도 안타까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예고편에는 솔비가 폭풍 오열하고 있는 모습도 담겨 본방송을 더욱 궁금하게 만들었다.

솔비는 지난 2006년 그룹 타이푼으로 데뷔해 다양한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2010년부터 미술을 시작한 솔비는 본명 권지안으로 2012년 첫 개인전을 열었으며 지난 7월 개인전 'Humming Paradise'를 마무리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49.80상승 24.7218:05 02/01
  • 코스닥 : 750.96상승 10.4718:05 02/01
  • 원달러 : 1231.30하락 0.618:05 02/01
  • 두바이유 : 80.91하락 1.7218:05 02/01
  • 금 : 1945.30상승 6.118:05 02/01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서울 택시 기본요금 인상, 승객 기다리는 택시
  • [머니S포토] 벤츠가 만든 전기차 '더 뉴 EQS SUV'…가격은?
  • [머니S포토] 대한상의 최태원·한은 이창용, 제1회 BOK-KCCI 세미나 참석
  • [머니S포토] '반도체 최신 기술 한눈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