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명키 유출' 곤욕 치른 NHN, 페이코 신규 업데이트 완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NHN은 자사 간편결제 애플리케이션(앱) '페이코'의 신규 서명키 적용 업데이트를 마쳤다고 7일 밝혔다. /사진=NHN
NHN이 자사 간편결제 애플리케이션(앱) '페이코'를 업데이트했다. 최근 페이코 서명키가 외부로 유출되는 일이 발생하자 신규 서명키를 새로 적용했다.

NHN은 지난 8월 서명키 유출 사건을 파악하고 경위를 파악했다. 이후 장애 요인을 포함한 서비스 영향을 확인하고 서명키 변경 작업을 추진, 관련 업데이트를 마쳤다고 7일 밝혔다.

NHN 관계자는 "회사는 사안의 심각성을 깊이 인식하고 있다"며 "신속하게 대응하여 그간 보내주신 고객 여러분의 신뢰에 보답하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NHN에 따르면 이번에 곤욕을 치른 서명키는 앱 개발사들이 플레이스토어에 앱을 등록·배포할 때 특정 개발사 앱임을 증명하는 도구로 앱 이용자의 개인정보와 관련이 없다. 아울러 직접적인 피해사례도 없었다.

구글 플레이스토어 등 앱 마켓을 통해 정상적으로 앱을 다운받았다면 문제가 없다. NHN은 "해커들이 만든 링크나 외부 경로를 통해 앱을 설치하지 않았다면 악성앱 관련 피해는 일어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NHN은 페이코의 보완을 강화하기 위해 추가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 NHN 관계자는 "보안 전문업체와 협력해 스토어에 등록된 정식 앱 외에 기존 서명키로 제작된 모든 앱을 악성앱으로 탐지하고 차단하는 방안까지 검토하고 있다"며 "금융당국에 관련 사항을 상세히 소명하고 긴밀히 소통하며 현재 상황을 빠르게 해결해 나가는 한편 향후 재발 방지를 위해서도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18:05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18:05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18:05 02/03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3
  • 금 : 1876.60하락 54.218:05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